메뉴 건너뛰기

[화보] 북한산 의상능선 산행

by 이우 posted May 06, 2020 Views 939 Replies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일시 : 2020년 5월 5일(화) 오전 9시~오후 4시
  ○ 모임장소·시간 : 북한산성 매표소에서 오전 9시
  ○ 산행 수준·거리 : 중급 · 10Km
  ○ 산행 경로 : 북한산성 매표소 - 의상봉 - 용출봉 - 용혈봉 - 증취봉 - 나월봉 - 나한봉 - 715봉- 대남문 - 산성입구 - 북한산성 매표소(북한산 의상능선)
  ○ 참가자 : 이우·정현·유재철·설봉영·김희곤·서초롬·이세은·손근희·정숙연
  ○ 대장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www.epicurus.kr) 정현

edit03.jpg
wide00.jpg

edit01.jpg

wide02.jpg

edit02.jpg

wide03.jpg


  실체(實體, substania)는 양태(樣態, modus)로 존재한다. 나투라 나투란스(능산적 자연, 能産的 自然,  natura naturans), 나투라 나투라타(소산적 자연, 所産的 自然, natura naturata)! 

















  1. 06
    May 2020
    00:38

    [화보] 북한산 의상능선 산행

    ○ 일시 : 2020년 5월 5일(화) 오전 9시~오후 4시 ○ 모임장소·시간 : 북한산성 매표소에서 오전 9시 ○ 산행 수준·거리 : 중급 · 10Km ○ 산행 경로 : 북한산성 매표소 - 의상봉 - 용출봉 - 용혈봉 - 증취봉 - 나월봉 - 나한봉 - 715봉- 대남문 - 산성입구 - 북...
    By이우 Reply0 Views939 file
    Read More
  2. 25
    Apr 2020
    18:30

    [완료] 산행갑시다. 북한산 의상능선·5월 5일(화)

    □ 산행 개요 ○ 일시 : 2020년 5월 5일(화) 오전 9시~오후 4시 ○ 모임장소·시간 : 북한산성 매표소에서 오전 9시 ○ 산행 수준·거리 : 중급 · 10Km ○ 산행 경로 : 북한산성 매표소 - 의상봉 - 용출봉 - 용혈봉 - 증취봉 - 나월봉 - 나한봉 - 715봉- 대남문 - 산...
    By정현 Reply0 Views984 file
    Read More
  3. 16
    Apr 2020
    18:16

    20140416

    2014년 4월 16일 일어났던 세월호 침몰은 우리에게 많은 것을 알려주는 슬픔이자 눈물이며 분노였다. 이렇게 말해도 좋다면, 두 가지의 시선이 혼합되었다. 사회구조의 문제로 보고 분노하는 사람들과 감성의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 이 둘이 만났...
    By이우 Reply0 Views815 file
    Read More
  4. 30
    Mar 2020
    21:45
    No Image

    마라톤

    마라톤 이우 마라톤을 두고 "자기와의 싸움"이라고 말하는 사람들이 있다(주체의 철학). 이 말이 맞는 것 같지만 사실은 환영에 불과한 말이다. 혼자 달리는 사람도 타자, 즉 싹을 틔우는 나무, 불어오는 바람, 찰랑이는 강물을 바라보지 자기 자신을 보지 않...
    By이우 Reply0 Views1022
    Read More
  5. 30
    Mar 2020
    21:44
    No Image

    여행

    여행 이우 여행을 한다는 것은, '그것이 그곳에 있기' 때문이지, '내가 그곳을 가기' 때문이 아니다(타자의 철학). 이것이 사실인데, 사람들은 '내가 간다'고 생각한다. 원인은 '그것이 그곳에 있다'인데, 사람들은 '내가 가서, 내가 가기 위해서 노력해서'라...
    By이우 Reply0 Views963
    Read More
  6. 19
    Mar 2020
    19:14
    No Image

    유물론적 변증법

    유물론적 변증법 이우 만월산(滿月山)에 달이 반쪽인데 나는 닫혀 있고 그대는 열려 있지 나는 차 있고 그대는 비어 있지 나는 넘치고 그대는 부족하지 나는 가득 찬 우주고 그대는 텅 빈 허공이지 나는 무겁고 그대는 가볍지 나는 가라앉고 그대는 둥실 ...
    By이우 Reply0 Views1011
    Read More
  7. 19
    Mar 2020
    18:32
    No Image

    호명이론

    호명이론 이우 내가 너의 이름을 불러준다고 말했을 때 마침내 꽃이 된다고 말했을 때 그런 줄 알았다 그대여, 나는 너무 힘들었다 꽃이라 이름 붙이고 골목에서 노란 불을 밝혔다 헤이, 당신 나의 이름이 불려졌을 때 사랑하는 그대여 나인줄 알았다 그것...
    By이우 Reply0 Views1031
    Read More
  8. 15
    Mar 2020
    13:26
    No Image

    소이, 모이*

    소이, 모이* -배우 강신일에게 이우 고대인의 석상(石像)처럼 어둡고 침침한 그대여 근대인의 초상(肖像)처럼 우울한 그대여 잿빛 모자로 얼굴을 가린 사랑하는 그대여 그리 오래도록 삶의 무대를 딛고 서있었으면서 그리 많은 이 사람, 저 사람, 이것, 저것,...
    By이우 Reply0 Views1045
    Read More
  9. 26
    Feb 2020
    11:38
    No Image

    누명(陋名)

    누명(陋名) 이우 코로나19, 바람에 떠도는 소식들이 있다. 이름을 더럽히는 억울한 평판이 있다. 그대는 안녕한가? 말굽박쥐는 안녕한가? 야생의 뱀들이여, 야생의 쥐들이여, 안녕한가? 그대들은 안녕한가? 마스크를 쓴 자들이여, 실험실의 생물학자들이여, ...
    By이우 Reply0 Views1058
    Read More
  10. 28
    Jan 2020
    14:02
    No Image

    그랬다고 하자

    그랬다고 하자 이우 한티재에 폭설 쏟아졌다고 갈 수 없었다고 하자 은행나무 숲을 잊었다고 하자 너무 멀리 있었다고 하자 산길은 끊어지고 여기인가 저기인가 알 수 없었다고 하자 밤새 뒤척이던 어두운 방이 아직도 있다고 하자 강변에 누워 바라...
    By이우 Reply0 Views1128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 3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