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연달래, 진달래, 난달래

by 이우 posted Apr 12, 2019 Views 441 Replies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진달래01.jpg

  옛 어른들은 하나의 사물에 여러 개의 이름(고유명사)을 붙였다.

  흔히 금강산(金剛山)이라 부르지만, 금강산(金剛山)은 온 산이 새싹과 꽃에 뒤덮일 때인 봄의 이름이며, 여름에는 녹음이 짙어 봉래산(蓬萊山), 가을에는 일천 이만 봉이 단풍으로 물들어 풍악산(楓嶽山), 겨울에는 낙엽이 져서 바위들이 앙상한 뼈처럼 드러나 개골산(皆骨山)이라고 불렀다. 산의 모양이 말의 귀처럼 생겨 붙은 이름인 마이산(馬耳山)은, 봄에는 안갯속에 우뚝 솟은 두 봉우리가 쌍돛대 같다 하여 돛대봉, 여름에는 수목 사이에서 드러난 봉우리가 용의 뿔처럼 보인다 하여 용각봉(龍角峰), 가을에는 단풍 든 모습이 말 귀처럼 보인다 해서 마이봉(馬耳峰), 겨울에는 눈이 쌓이지 않아 먹물을 찍은 붓끝처럼 보인다 해서 문필봉(文筆峰)이라 했다.

  지금은 단일한 이름 '진달래'로 알려져 있지만, 같은 나무라 하더라도 가장 이르게 피어 단아한 꽃송이를 연달래, 점차 색이 짙어가며 절정에 다다른 화려한 꽃을 진달래, 꽃과 나비가 다녀간 뒤 흐드러진 꽃송이를 난달래라고 불렀다. 사람의 이름도 어릴 때는 아명(兒名)으로 불렀으며, 성인이 되면 낯선 사람이 본명을 부르기 어렵다 하여 호(號)를 붙였다(당호·아호·별호라고도 한다). 호는 자신이 짓거나 남이 지어주기도 하는데 흔히 거처하는 곳, 이루고자 하는 뜻, 처한 환경이나 여건, 간직하고 있는 것 등을 근거로 지었다. 글자수는 1~10자까지도 있으나 보통 2자였으며, 추사 김정희는 무려 503개에 이르는 호를 사용했다고 전한다. 조선 최고의 소설가 연암 박지원의 벗이며 제자였던 실학자 이덕무(李德懋)는 무엇보다 책을 너무 사랑하여 자신의 호를 ‘책만 보는 바보’라는 뜻의 ‘간서치(看書痴)'라 지었다.

  이름이 사물 자체를 지시하는 것으로 여긴다면 하나의 사물에는 하나의 이름이 적당할 것이다(동일성). 이름이 환경과 맥락, 사용이나 실천에 따라 달라진다는 것은 사물 그 자체를 지시한다기보다 관계를 중시한다는(관계성) 의미를 함유하고 있어, 예사롭지 않다.

  4월, 인천 약산(藥山)에 이런저런 달래가 지천(至賤)이다.





  1. 12
    Apr 2019
    10:48

    연달래, 진달래, 난달래

    옛 어른들은 하나의 사물에 여러 개의 이름(고유명사)을 붙였다. 흔히 금강산(金剛山)이라 부르지만, 금강산(金剛山)은 온 산이 새싹과 꽃에 뒤덮일 때인 봄의 이름이며, 여름에는 녹음이 짙어 봉래산(蓬萊山), 가을에는 일천 이만 봉이 단풍으로 물들어 풍악...
    By이우 Reply0 Views441 file
    Read More
  2. 07
    Apr 2019
    22:46

    [화보] 「2019년 꽃봄버킷레이스」 참가 연습 · 3

    ○ 일시 : 2019년 4월 7일(금) 오후 4시~6시 ○ 장소 : 한강공원 마포나루터 일대 ○ 코치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유재철 꽃봄, 길을 달렸습니다.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2019년 꽃봄버킷레이스」참가 (http://www.epicurus.kr/Story/424762)
    By이우 Reply0 Views436 file
    Read More
  3. 02
    Apr 2019
    23:20

    나는 너다

    나는 너다 이우 아주 오래전 꽃이었다가 오래전 나무였다가 더 어제는 소년이었다가 어제는 청년이었다가 오늘 나는 단칸방 낡은 책상에 앉아 있다 내일 나는 행인이거나 노인이거나 더 내일은 꽃이거나 나무이거나 이것도 저것도 아니라면 바람이다 ...
    By이우 Reply0 Views451 file
    Read More
  4. 23
    Mar 2019
    01:47

    [화보] 「2019년 꽃봄버킷레이스」 참가 연습 · 2

    ○ 일시 : 2019년 3월 22일(금) 오후 4시~6시 ○ 장소 : 인왕산 ○ 코치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유재철 달리거나 걷거나~.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2019년 꽃봄버킷레이스」 참가 (http://www.epicurus.kr/Story/424762)
    By이우 Reply0 Views515 file
    Read More
  5. 16
    Mar 2019
    15:24

    [화보] 「2019년 꽃봄버킷레이스」 참가 연습 · 1

    ○ 일시 : 2019년 3월 16일(토) 오전 10시~12시 ○ 장소 : 여의도한강공원 ○ 코치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유재철 꽃봄을 시작하다.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2019년 꽃봄버킷레이스」 참가 (http://www.epicurus.kr/Story/424762)
    By이우 Reply0 Views500 file
    Read More
  6. 16
    Mar 2019
    14:46

    [안내]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2019년 꽃봄버킷레이스」 참가

    □ 대회 요강 ○ 대회명 : 2019년 꽃봄버킷레이스 ○ 일시 : 2019년 4월 14일(일) 오전 9시 출발 ○ 장소 : 여의도 이벤트광장(여의나루역 2번출구) ○ 참가 대상 : 여의도 벚꽃바람을 느끼며 달리고 싶은 남녀노소 ○ 참가비 : 15km(40,000원) · 7km(35,000원) · ...
    By이우 Reply0 Views573 file
    Read More
  7. 03
    Mar 2019
    22:08

    [화보]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봄 산행 : 북한산

    ○ 행사명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봄 산행 : 북한산 ○ 일시 : 2019년 3월 3일(일) 오전 10시~오후 5시 ○ 경로 : 구기탐방지원센터-구기삼거리-승가사-사모바위-비봉능선-청수동암문-문수봉-대남문-문수사-구기계곡-구기삼거리-구기탐방지원센터 ○ 참가자 : ...
    By이우 Reply0 Views553 file
    Read More
  8. 12
    Feb 2019
    20:03
    No Image

    [후기] 화요세미나 담론 - 배턴을 물려받으며

    배턴을 물려받으며 -신영복의 마지막 강의 「담론」을 읽고 Feb. 12' 19 장우현 신영복 선생은 1968년 통일혁명당 사건으로 구속되어 무기징역을 선고받았다가 20년 만에 특별가석방으로 출소했다. 선생이 1941년생이니 27세라는, 인생에 있어 가장 아름다운 ...
    By Reply0 Views657
    Read More
  9. 12
    Feb 2019
    16:43

    [후기] 화요세미나 『담론 』 _ 관계의 새 지도(知圖)를 그리며

    ○ 세미나명 : 화요세미나: 신영복의 『담론』 ○ 기간 : 2019년 1월 15일(화)~2월 12일(금)·주 1회·총 3회 ○ 시간 : 매주 화요일 오전 11시~오후 2시(매회 3시간) ○ 장소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사직동 사무실 ○ 대상 도서 : 신영복의 『담론』 ...
    By정현 Reply0 Views741 file
    Read More
  10. 29
    Jan 2019
    10:31

    [화보]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지리산 겨울 산행 : 화엄사-노고단-연하천-양정마을

    ○ 행사명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지리산 겨울 산행 ○ 일시 : 2019년 1월 26일(토)~28일(월), 2박 3일 ○ 산행 코스 : 화엄사-코재-노고단-임걸령 -노루목-반야봉-삼도봉-화개재-토끼봉-연하천-벽소령-양정마을(36.2Km) ○ 참가자 : 유재철(대장)ㆍ정현(관리)...
    By이우 Reply0 Views754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 3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