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 강독 후기 · 4_정현

by 정현 posted Mar 26, 2018 Views 475 Replies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니체’라는 산에 올라 ‘선악의 저편’에서

정현

강독후기.jpg

? 2017년 12월 12일, 우리는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의 작은 공간에서 첫 산행을 시작했습니다. 함께 오를 산은 ‘니체’라는 산. ‘니체로 가는 길’을 보여준 철학자 고병권의 안내(「다이너마이트 니체」, 천년의 상상)를 시작으로 발을 내딛었습니다. 미정, 봉영, 영희, 에피, 쿨, 다섯은 겁 없이 길을 나섭니다. 산 초입에는 “지금부터 우리의 과제는 깨어 있음 그 자체이며”(p.10) “여전히 긴장을, 정신의 온갖 곤경과 그러한 정신적 활의 긴장 전체를 가지고”(p.11) 산에 오를 것을 당부하는 글이 있습니다.?

? “우리 자유로운 정신의 소유자여! 그대 다가오는 존재들이여, 그대 새로운 철학자들이여?(p.77)” 우리는 저마다의 삶의 무게를 지고 어떻게 하면 가볍게 춤추듯 삶이 놀이터가 될 수 있을지 한편으로 기대에 차 성큼성큼 걷습니다. 하지만 길은 만만치 않습니다. 잠시 평지를 지나면 발길을 옮겨 놓기 힘든 돌부리들이 끝없이 이어지고, 바람 한 점 없는 정오의 땡볕을 견디며 걷고 또 걸어도 산 정상은 멀게만 느껴집니다. 때로 삶을 ‘회의하고 불신하며, 도움을 주는 호의적인 손, 따뜻한 마음’(p.278)에 기대고 싶어집니다. 이내 바람이 부는가 싶더니 태풍이 불고, 비가 내리고, 천둥번개가 치고, 지상의 모든 것이 날아오르고, 급기야 화산이 폭발합니다. 세계의 전복, 가치의 전도, 오호~ ?다이너마이트 니체!

? “자신의 이상에 이르는 길을 발견할 수 없는 사람은, 이상을 지니지 않은 인간보다 더 경박하고 파렴치하게 살아간다.”(p.123) 우리는 이 길을 발견할 수 있을까요? 다시 물음을 던지며 길을 나섭니다. 숨이 차오르고, 목은 마른데 여러 길이 나옵니다. 어디로 가야 할까요? 아, ‘고귀함’이란 이정표가 있네요.

? “나는 이것이 마음에 든다. 나는 이것을 내 것으로 하고 이것을 보호하고 모든 사람에게서 지키고자 한다”고 말하는 사람, 일을 이끌고, 결단을 수행하고, 하나의 사상에 충실하고, 무모한 사람을 벌주며 진압할 수 있는 사람, 자신의 분노와 칼을 가지고 있고, 약자, 고통받는 자, 학대받는 자, 그리고 동물마저도 기꺼이 그의 소유가 되고 천성적으로 그에게 속하게 되는 인간, 간단히 말해 천성적으로 주인인 인간(p.309).

? 우리는 가치를 창조하는 고귀한 삶에 대해 생각하며, 웃고 떠들면서 가볍게 정상을 향해 나아갑니다. 드디어 ‘니체’라는 산에 올랐습니다. 12월, 겨울산을 오르기 시작했는데, 벌써 3월, 생강나무꽃이 노랗게 터졌습니다. ‘높은 산에서’ 한바탕 축제가 벌어집니다.

? “이제 우리는 축하하며, 하나로 뭉친 승리를 확신하고,?
? 축제 가운데 축제를 한다:?
? 친구 차라투스트라가 왔다. 손님들 가운데 손님이!?
? 이제 세계는 웃고 끔찍한 커튼은 찢기고.?
? 과 어둠을 위한 결혼식이 다가왔다......”


? 이제 하산할 시간입니다. 각자 자신의 자리로 돌아가 ‘니체’라는 산과의 마주침에서 얻은 건강함으로 삶의 놀이터에서 웃고 춤추고 신나게 놀아봅시다~^

? 선과 악, 천국과 지옥, 남성과 여성, 좌우, 이분대립적 사유의 저편으로! 차이의 세계로, 다양성의 세계로!! ‘자기 자신에 대한 경외심을 가지고 있는 고귀한 자’의 발걸음으로 당당하게!!!?







?

  1. 26
    Mar 2018
    18:17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 강독 후기 · 4_정현

    ‘니체’라는 산에 올라 ‘선악의 저편’에서 정현 ? 2017년 12월 12일, 우리는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의 작은 공간에서 첫 산행을 시작했습니다. 함께 오를 산은 ‘니체’라는 산. ‘니체로 가는 길’을 보여준 철학자 고병권의 안내(「다이너마이트 니체」, 천년의...
    By정현 Reply0 Views475 file
    Read More
  2. 26
    Mar 2018
    18:14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 강독 후기 · 3_장우현

    진리가 여성이라면, -여성혐오라는 니체씨를 위한 작은 변명- 장우현 ‘미래철학의 서곡’이라는 부제를 단 「선악의 저편」 첫 문장은 “진리가 여성이라고 가정한다면, 어떠한가?”로 시작한다. 왜 진리가 여성일까? 니체는 여성에 대한 독설로 유명하다. 여성에...
    By정현 Reply0 Views488 file
    Read More
  3. 26
    Mar 2018
    18:10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 강독 후기 · 2_김미정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를 읽고 ? 2017년 겨울, 혹독한 추위만큼이나 “온 몸을 떨게 한” 책?《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를 겁 없이 만났다! 한마디로 나에게는 “장님 코끼리 더듬기”의 책 읽기로, 몇 줄 넘기지 못하고 행간에서 길을 잃었고 텍스트에 걸...
    By정현 Reply0 Views472 file
    Read More
  4. 26
    Mar 2018
    17:58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 강독 후기 · 1_설봉영

    선악을 구별 짓는 생각을 하는가, 좋고 나쁨을 말하고 있는가 설봉영 ? 나의 언어는 종교에 발들이지 않아서 선악이란 판단을 쓰지 않았던 것일까? ?일상에서 좋고 싫음이란 단어 사용이 많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주인의 도덕적 가치로 의미가 있었던 것은 ...
    By정현 Reply0 Views473 file
    Read More
  5. 12
    Feb 2018
    22:50

    동학농민혁명의 최후 항전지, 대둔산에 다녀왔습니다.

    2018년 2월 11일, 동학농민혁명(東學農民革命)의 최후 항전지, 대둔산(大屯山, 878m)에 올랐습니다. 정부군과 일본군이 연합한 토벌군에 쫓겨 이곳에 요새를 설치한 농민혁명군은, 1895년 2월 18일 전멸합니다. 겨울 대둔산에 올라 국가가 무엇인지, ...
    By이우 Reply0 Views661 file
    Read More
  6. 03
    Dec 2017
    19:12

    [이야기가 있는 일러스트] 2017년?손기정평화마라톤 대회 참가하다.

    ? 손기정평화마라톤 대회에 8명이 참가하다. 10km, Half, Full코스를 연습량과 신체조건에따라 신청하였다. 선택한 코스를 완주하는 것을 목표로 뛰었다. Full코스 주자들은 이런저런사정으로?완주를?못하였지만~ 긴시간을 뛰면서?특히?영이는 몹시 춥고 배...
    By함지 Reply0 Views1175 file
    Read More
  7. 20
    Nov 2017
    20:01

    [화보] 2017년?손기정평화마라톤 대회 참가

    ○ 대회명 : 2017년 손기정평화마라톤 ○ 대회 일시 : 2017년 11월 19일(일요일) 집합 7:30 · 출발 8:30 ○ 장소 :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 ○ 참가부문 : 풀코스(유재철 · 이우 · 함지영), 하프코스(김미정), 10Km(정현 · 김희정 · 설봉영 · 김영희) ○ 주최 · 주...
    By이우 Reply0 Views1437 file
    Read More
  8. 15
    Nov 2017
    05:28

    이야기가 있는 일러스트 감따다 가을에 물들다.

    돼지키우느라 바쁜 곳어서 감나무는 심어놓고 방치했다고 하는데, 축축 늘어지도록 감나무에 감이 매달려 있었습니다.? 자연이 스스로 키운 감나무는 건강했습니다. 금강산도?식후경이라고?감따기 전 나무에서 잘익은 감을?따먹었습니다.? 아 ~ 부드럽...
    By함지 Reply0 Views1504 file
    Read More
  9. 07
    Nov 2017
    19:19

    이야기가 있는 일러스트 : 북어포 동상례

    예식이 끝난 뒤에 신부쪽 친척이나 친구들이 신랑을 괴롭히던(?) 혼인 풍속을 동상례(東床禮)라 한다. 아름다운 신부를 맞아 결혼식장에서 깨방정댄스 추는 생기발랄 신랑을 위해 북어포 동상례를 준비하다. 1. 북어포 사온, 지영의 이야기 일찍 준비하...
    By함지 Reply0 Views1364 file
    Read More
  10. 07
    Nov 2017
    03:51

    오진화의 고향, 전남 영광에서 감을 땄습니다. 나투라 나투란스, 나투라 나투라타….

    에피큐리언 오진화의 고향, 전남 영광에서 감 땄습니다. 오진화는, 트럭 운전이 어울린다는 말은 잊으십시오. 트랙터입니다. 자연은 스스로 생산하고(능산적 자연, 能産的 自然, natura naturans), 스스로 생산된 바가 됩니다(소산적 자연, 所産...
    By이우 Reply0 Views1601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 3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