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야기가 있는 일러스트 : 북어포 동상례

by 함지 posted Nov 07, 2017 Views 1527 Replies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북어포동상례(업로드).jpg 

 예식이 끝난 뒤에 신부쪽 친척이나 친구들이 신랑을 괴롭히던(?) 혼인 풍속을 동상례(東床禮)라 한다. 아름다운 신부를 맞아 결혼식장에서 깨방정댄스 추는 생기발랄 신랑을 위해 북어포 동상례를 준비하다. 
 
1. 북어포 사온, 지영의 이야기

  일찍 준비하고 나와 동네 동원슈퍼에 들러 마른 북어포 2개를 계산대에 가지고 갔더니 의아해하시는 주인 아주머니께 '새신랑 발을 때릴려고요~'하니 '재밌게 잘 다녀오라'며 웃으신다. 검은 봉지에 넣어주신 북어포 두 마리. 고소한 북어냄새가 가방에서 계속 올라왔다. 시장에서 통으로 말린 북어를 사왔어야 하는데 북어포를 사가서, 신랑은 내내 웃음을 잃지 않았다. 살려달라고 할 때까지 때릴려고 했는데, 반대로 북어가 새신랑 발에 살려달라며 으스러졌다. 이게 아닌데! 
 
2. 황금색 끈을 준비한, 이우의 이야기

  7호선의 끝과 끝을 달리는 결혼식장 길은 멀고 가을은 쓸쓸했다. "너무 일찍 나왔나?" 12시반 결혼식에 11시 14분에 도착했다. 전날에 신랑의 동상례를 이야기하고 집에 있는 황금색끈을 챙겨왔다. 북어를 사온다는 지영에게 끈을 보여주고 동상례 장소인 폐백실도 보여줬다. 신랑발을 황금색끈으로 묶고 어깨에 멜 사람이 필요했다. 축가를 부르러온 재훈에게 너밖에 없다고 말하자 '왜? 이런 걸 해야하냐'며 투덜투덜해도 해보겠단다. 아싸! 이제 마지막으로 폐백실 이모님께 신랑발을 때리고 빠르게 치우겠다고 말씀을 드려놨다. 폐백실 밖에서 황금색끈을 만지작거리며 폐백 끝나고 나오는 신랑을 빠르게 엎어트리고 발을 묶어 매달 생각에 신이 났다. "새신랑 조금만 기달려! 매달아 버릴테야!"

3. 동상례(東床禮)

  폐백을 마친 신랑에게 다가가자 깨방정 신랑, 알았다는 듯이 땅바닥에 누워버렸다. 저항하지 않는 새신랑. 이우가 신랑발을 황금색끈으로 잘 묶고 재훈이가 어깨에 멨다. 지영이 사온 북어로 신랑의 발을 때리는데, 신랑이 자꾸 웃는다. 안 아프단다. 신부 동생 희수가 살살 때리다 지영이 있는 힘껏 때리자 북어포는 금새 삼등분으로 부서져 버렸다. 신부의 막내동생은 부서지지고 남은 조각으로 살살 때리고, 정현이 뜯어진 뾰족한 부분으로 콕콕 찔렀다. 신랑이 웃었다. 이게 아닌데! 
 










창작자들의 놀이터, 그래폴리오

(http://www.grafolio.com/works/403720)










?

  1. 22
    Apr 2018
    13:40

    뮤지컬 『빨래』 리뷰(1/4) - 탈기표

    뮤지컬 하기 참 힘든 세상이다. 뮤지컬 빅 4 중에 하나인 <오페라의 유령>이 2001년 국내에 들어오면서 라이선스 비용과 제작비 만으로 무려 120억 원이 투입된다. 뮤지컬 <캣츠>는 2017년 12월 16일 대구 공연을 통해서 한국 뮤지컬 최초로 누적 관객 200만 ...
    By서성광 Reply0 Views339 file
    Read More
  2. 26
    Mar 2018
    18:17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 강독 후기 · 4_정현

    ‘니체’라는 산에 올라 ‘선악의 저편’에서 정현 ? 2017년 12월 12일, 우리는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의 작은 공간에서 첫 산행을 시작했습니다. 함께 오를 산은 ‘니체’라는 산. ‘니체로 가는 길’을 보여준 철학자 고병권의 안내(「다이너마이트 니체」, 천년의...
    By정현 Reply0 Views576 file
    Read More
  3. 26
    Mar 2018
    18:14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 강독 후기 · 3_장우현

    진리가 여성이라면, -여성혐오라는 니체씨를 위한 작은 변명- 장우현 ‘미래철학의 서곡’이라는 부제를 단 「선악의 저편」 첫 문장은 “진리가 여성이라고 가정한다면, 어떠한가?”로 시작한다. 왜 진리가 여성일까? 니체는 여성에 대한 독설로 유명하다. 여성에...
    By정현 Reply0 Views593 file
    Read More
  4. 26
    Mar 2018
    18:10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 강독 후기 · 2_김미정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를 읽고 ? 2017년 겨울, 혹독한 추위만큼이나 “온 몸을 떨게 한” 책?《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를 겁 없이 만났다! 한마디로 나에게는 “장님 코끼리 더듬기”의 책 읽기로, 몇 줄 넘기지 못하고 행간에서 길을 잃었고 텍스트에 걸...
    By정현 Reply0 Views574 file
    Read More
  5. 26
    Mar 2018
    17:58

    『선악의 저편·도덕의 계보』 강독 후기 · 1_설봉영

    선악을 구별 짓는 생각을 하는가, 좋고 나쁨을 말하고 있는가 설봉영 ? 나의 언어는 종교에 발들이지 않아서 선악이란 판단을 쓰지 않았던 것일까? ?일상에서 좋고 싫음이란 단어 사용이 많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주인의 도덕적 가치로 의미가 있었던 것은 ...
    By정현 Reply0 Views568 file
    Read More
  6. 12
    Feb 2018
    22:50

    동학농민혁명의 최후 항전지, 대둔산에 다녀왔습니다.

    2018년 2월 11일, 동학농민혁명(東學農民革命)의 최후 항전지, 대둔산(大屯山, 878m)에 올랐습니다. 정부군과 일본군이 연합한 토벌군에 쫓겨 이곳에 요새를 설치한 농민혁명군은, 1895년 2월 18일 전멸합니다. 겨울 대둔산에 올라 국가가 무엇인지, ...
    By이우 Reply0 Views778 file
    Read More
  7. 03
    Dec 2017
    19:12

    [이야기가 있는 일러스트] 2017년?손기정평화마라톤 대회 참가하다.

    ? 손기정평화마라톤 대회에 8명이 참가하다. 10km, Half, Full코스를 연습량과 신체조건에따라 신청하였다. 선택한 코스를 완주하는 것을 목표로 뛰었다. Full코스 주자들은 이런저런사정으로?완주를?못하였지만~ 긴시간을 뛰면서?특히?영이는 몹시 춥고 배...
    By함지 Reply0 Views1356 file
    Read More
  8. 20
    Nov 2017
    20:01

    [화보] 2017년?손기정평화마라톤 대회 참가

    ○ 대회명 : 2017년 손기정평화마라톤 ○ 대회 일시 : 2017년 11월 19일(일요일) 집합 7:30 · 출발 8:30 ○ 장소 :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 ○ 참가부문 : 풀코스(유재철 · 이우 · 함지영), 하프코스(김미정), 10Km(정현 · 김희정 · 설봉영 · 김영희) ○ 주최 · 주...
    By이우 Reply0 Views1589 file
    Read More
  9. 15
    Nov 2017
    05:28

    이야기가 있는 일러스트 감따다 가을에 물들다.

    돼지키우느라 바쁜 곳어서 감나무는 심어놓고 방치했다고 하는데, 축축 늘어지도록 감나무에 감이 매달려 있었습니다.? 자연이 스스로 키운 감나무는 건강했습니다. 금강산도?식후경이라고?감따기 전 나무에서 잘익은 감을?따먹었습니다.? 아 ~ 부드럽...
    By함지 Reply0 Views1668 file
    Read More
  10. 07
    Nov 2017
    19:19

    이야기가 있는 일러스트 : 북어포 동상례

    예식이 끝난 뒤에 신부쪽 친척이나 친구들이 신랑을 괴롭히던(?) 혼인 풍속을 동상례(東床禮)라 한다. 아름다운 신부를 맞아 결혼식장에서 깨방정댄스 추는 생기발랄 신랑을 위해 북어포 동상례를 준비하다. 1. 북어포 사온, 지영의 이야기 일찍 준비하...
    By함지 Reply0 Views1527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 3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