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완료] 포럼 「우리 시대의 니힐, 니체와 일베」

by 이우 posted Nov 03, 2014 Views 3220 Replies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포스터_니체와일베_750.jpg


  니체(Friedrich Nietzsche, 1844년~1900년)는 유럽의 역사는 필연적으로 니힐리즘(Nihilism)으로 귀결될 수밖에 없다고 말하며, 자신이 살던 시대의 문화 현상을 일괄했습니다. 현재 우리 사회의 문화적 양상을 담고 있는 이른바 '일베(일베저장소)'와 니체가 말하는 '니힐리즘'을 비교해 우리 시대의 니힐 현상을 살펴보고, 그 해법을 찾아 이야기를 나눕니다.

□ 행사 요강

   ○행사명 : 문화포럼(Forum)「우리 시대의 니힐, 니체와 일베」
   ○일시 : 2014년 11월 23일(일요일) 오후 2시~6시
   ○장소 : 모임공간 에피(www.space-epy.kr)
   ○참가비: 1만원(현장 납부, 모임공간 이용료 5,000원 + 간식비 5,000원)
   ○진행 및 발표자 : 정현·이우·리강·인문학그룹 <에피스테메>)· 토론그룹 <왈책> 외
   ○문의: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www.epicurus.kr, 02-387-7057)
   ○주최 및 주관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www.epicurus.kr)

    이 행사는 오픈 그룹(Open Group)입니다. 누구나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오시는 길

map_epy_윤곽선.jpg   



□ 행사 내용

   ○ 주제 발표① : 니체 사상과 철학사의 전개
   ○ 주제 발표② : 니체 사상과 일베, 그 니힐의 카테고리
   ○ 토론 : 우리 시대의 니힐리즘(Nihilism)과 그 극복


□ 진행자 및 주제 발표자

정현.jpg

  정현(진행)

  1999년 독집앨범 <Recover> 발표한 통기타 가수이자 북전문진행자. 현재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의 공동대표로 있으면서 독서토론과 인문학 강의를 하고, 저자 초청 북콘서트를 진행하고 있다.인문학 강의와 인문 독서토론을 하고 김용택 시인·정호승 시인·소설가 은희경·시인 함민복·소설가 박민규 등 다수의 저자 초청 북콘서트를 진행했다.



 이우.jpg  

  이우(주제 발표)

  인문학서원 <에피쿠로스> 대표로 일하면서 글을 쓰고 있다. <조선대학교>, <순천대학교>, <동아대학교>, <경북도립대학교> 등의 대학, <인천북구도서관>, <아람누리도서관>, <가산정보도서관>, <개포도서관> 등의 공공도서관에서 인문학과 철학 강의를 하고, <한겨레교육문화센터>에서 <인문학 산책>, 인문학 기행 <서울을 걸어 인문학을 만나다> 등의 강의를 하고 있다.


 

리강.jpg   

  리강(주제 발표)

  오랫동안 외디푸스 콤플렉스에 시달리고, 문학을 전공했지만 문학과 철학과 역사를 넘나들며 기웃거리고 있다. 시도 아니고 우화도 아니고 꽁트도 아니고 아무 것도 아닌 것을 가치 있다고 생각하고, 글을 쓰고 있다. 책에 낙서 많이 하고 잡설도 아니고 세설도 아니고 그렇다고 잡설과 세설이 아닐 필요도 없는 “잡세설”을 한다. <한겨레교육문화센터>, <경북도립대학교>, <강동구립도서관>, <양주고읍도서관> 등에서 철학 강의를 하고 있다.


 토론그룹.jpg

  인문학그룹 <에피스테메> · 토론그룹 <왈책>

<에피스테메(episteme)>는 금천구립가산정보도서관에서 함께 공부를 시작해 꾸준하게 토론을 해왔으며, 2011년 유은실 동화 <우리 동네 미자씨>로 시작해 매월 2~3권의 책으로 인문 독서토론을 해왔다. 왈책(曰冊)>은 2012년 10월 <미학 오디세이>를 시작으로 소설, 에세이, 시 등의 문학에서부터 사회비평, 경제, 철학 등의 폭 넓은 독서를 통하여 사유 폭을 넓히고 있다. 


 


  참가 신청하기

 

  온라인 상의 <수강신청서>를 이용하시면 바로 참가 신청을 하실 수 있습니다. 아래의 <온라인 신청서 작성하기>를 클릭하셔서 양식에 맞게 내용을 기재하신 후 하단의 '보내기' 버튼을 눌러 제출해 주십시오.










online_order.png 


 

 






?

  1. 03
    Nov 2014
    02:03

    [완료] 포럼 「우리 시대의 니힐, 니체와 일베」

    니체(Friedrich Nietzsche, 1844년~1900년)는 유럽의 역사는 필연적으로 니힐리즘(Nihilism)으로 귀결될 수밖에 없다고 말하며, 자신이 살던 시대의 문화 현상을 일괄했습니다. 현재 우리 사회의 문화적 양상을 담고 있는 이른바 '일베(일베저장...
    Category포럼 By이우 Reply0 Views3220 file
    Read More
  2. 01
    Jul 2013
    21:49

    [완료] 제1회 왈책 세미나_ 카오스의 글쓰기

    □ 세미나 일정 · 일 시 : 2013년 7월 28일(일) 오전 10시 ~오후 6시 · 대상도서 : <카오스의 글쓰기> (모리스 블랑쇼 저 | 그린비 | 2012년) · 장 소 : 장흥면(송추) 다솜 갤러리 카페 (경기도 양주시 장흥면 교현리 산47-2, (031) 829 - 1178, 주차가능) ...
    Category세미나 By묵와 Reply0 Views4222 file
    Read More
  3. 24
    May 2014
    00:32

    [완료] 세미나 : 카프카 문학의 이해 『카프카에서 카프카로』

    □ 세미나 요강 ○ 일 시 : 2014년 6월 22일(일) 오전 10시~오후 5시 ( 7시간 ) ○ 장 소 : 모임공간 에피(02-389-7057, www.space-epy.kr, 약도 보기) ○ 대상 도서 · 주 도서 : <카프카에서 카프카로>( 모리스 블랑쇼 저 | 그린비 | 2013 ) · 보조 도서① : <카...
    Category세미나 By이우 Reply0 Views3123 file
    Read More
  4. 17
    Jan 2015
    16:57

    [완료] 철학 스터디 『철학 VS 철학』 · 금요오전반 · 제1기

    이 스터디는 철학에서 다루는 마흔 여덟 개의 주제를 쉽고 재미있게 해석하고 현대 우리 사회의 쟁점 사항과 연결할 수 있는 철학 스터디입니다. 코치의 기조 강의와 928페이지에 달하는 강신주의 <철학 대 철학>(그린비)을 함께 읽습니다. 누구나 쉽게 플라...
    Category철학강좌 By이우 Reply0 Views3136
    Read More
  5. 12
    Jan 2015
    17:03

    [상시모집] 쉽고 재미있게 배우는 통기타 교실

    □?강좌 개요? ? 니체는 예술이 바로 삶이며, 삶에 대한 의지를 긍정하는 일이라고 말합니다. 예술은 삶의 위대한 자극제(das grosse stimulans)이며, 삶의 의지를 자극하고 고취하는 것입니다. 예술의 목적은 바로 ‘삶’입니다.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에서 ...
    Category기타 By이우 Reply0 Views2903 file
    Read More
  6. 15
    Dec 2014
    05:11

    [종료] 철학강독 『천 개의 고원』 · 일요모임

    들뢰즈와 가타리가 남긴 ‘노마디즘’의 사유는 오늘날 철학적 사유의 장을 형성하고 있습니다. 들뢰즈의 사유에 호응하거나 혹은 이 사유에 대결하는 것이 오늘날 철학적 사유의 장이기 때문입니다. 들뢰즈의 사유는 문학?영화 등의 예술 분야는 ...
    Category철학강좌 By이우 Reply0 Views3224 file
    Read More
  7. 02
    Nov 2014
    22:52

    [마감] 현대시 강독 「철학의 창에 비친 현대시」

    현대시는 왠지 이해하기 어렵다고 느낍니다. 게다가 현대시를 철학의 눈으로 이해하고 감상하는 것은 더더욱 요령부득이라고 여깁니다. 하지만 현대시야말로 가장 우리들의 직관적인 감성에 닿아 있습니다. 아니, 원초적 감각이나 본능에 닿아 있다고 해야 ...
    Category문학 By이우 Reply0 Views2109 file
    Read More
  8. 02
    Nov 2014
    22:26

    [마감] 슬라보예 지젝 강독 『이데올로기의 숭고한 대상』

    현대철학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지젝, 지젝’ 거리며 수다를 떤답니다. 그도 그럴 것이 현대철학과 현대사회를 논하려 하면 슬라보예 지젝은 빼놓을 수 없습니다. 그의 철학은 단지 ‘관념의 성 쌓기’에 머물러 있지 않은 까닭일 것입니다. 지극히 이론...
    Category철학강좌 By이우 Reply0 Views2055
    Read More
  9. 09
    Aug 2014
    09:26

    [완료] 철학강독 『철학 VS 철학』 · 수요저녁반 · 제1기

    이 스터디는 철학에서 다루는 마흔 여덟 개의 주제를 쉽고 재미있게 해석하고 현대 우리 사회의 쟁점 사항과 연결할 수 있는 철학 스터디입니다. 코치의 기조 강의와 928페이지에 달하는 강신주의 <철학 대 철학>(그린비)을 함께 읽습니다. 누구나 쉽게 플라...
    Category철학강좌 By이우 Reply0 Views3005 file
    Read More
  10. 15
    Jun 2014
    15:03

    [마감] 누구나 수필가가 될 수 있다(기초 과정) : 8월 21일(목) 개강

    □?과정 요강 ? ○ 강 좌 명 :??글쓰기 강좌 · 누구나 수필가가 될 수 있다(기초 과정) ? ○ 강의기간 : 2014년 8월 21일(목) ~ 9월 25일(목) · 주 1회· 총 6회· 공휴일은 휴강 ? ○ 수강시간 : 매주 목요일, 오전? 11시 ~ 오후 1시 ? ○ 강의장소 : 모임공간...
    Category글쓰기 By이우 Reply0 Views2163 file
    Read More
  11. 11
    Apr 2014
    20:36

    [마감] 철학 고전 강독, 『플라톤 국가』 : 6월 12일(목) 개강

    ? ? ?지난 1년 동안 Rhyzome study group <들뢰즈가 만든 철학사> 강독을 했습니다. 이 강독을 통해 느끼고 깨달은 바가 많았으나 미진한 점도 많았습니다. 가장 아쉬웠던 점은 들뢰즈가 해설하거나 비평하고 있는 철학 원전을 우리가 제대로 읽지 않았다는 ...
    Category철학강좌 By이우 Reply0 Views3664 file
    Read More
  12. 11
    Apr 2014
    04:47

    [마감] 강독 『들뢰즈가 만든 철학사』(E코스) : 11월 1일(토) 개강

    ? 2013년 4월부터 시작한 <들뢰즈가 만든 철학사> 리좀S 강독을 2014년 버전으로 다시 시작하려 합니다. 1년 동안 열심히 공부했지만 여전히 미진함을 느껴 강독을 다시 할 수밖에 없습니다. ? 문학과 사회와 역사는 철학의 바탕 위에서 일어나는 사건입니...
    Category철학강좌 By이우 Reply0 Views3257 file
    Read More
  13. 11
    Apr 2014
    03:34

    [모집 예정] 독서토론 리더과정

    ? 텍스트의 의미는 텍스트 밖에 있습니다. 비트겐슈타인에 따르면 언어의 의미는 환경·문맥·상황·사용과 실천에 따라 달라지며, 라캉에 따르면 ‘기표는 기의에 닿지 못한 채 그 위로 미끄러’져 기표 자체로는 의미에 닿지 못합니다. 들뢰즈와 가타리에 따르...
    Category독서토론강좌 By이우 Reply0 Views2794 file
    Read More
  14. 11
    Apr 2014
    01:47

    [마감] 이야기가 있는 인문학(B코스) : 7월 13일(일) 개강

    인문학이 특정한 배치물의 양태들과 특정한 사회 권력 유형들을 함축하는 담론 영역 내부에 머물러 있다면 의미를 생성하지 못합니다. 인문학을 언표의 의미론적?화행론적 내용과 연결?접속하고 언표행위라는 집단적 배치물과 연결?접속하고 사회적인 각...
    Category인문학강좌 By이우 Reply0 Views2766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Next ›
/ 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