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철학] 지젝의 『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 : 자본주의의 딜레마⑤, 자유 · 정보

by 이우 posted Jan 19, 2020 Views 18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책_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jpg


 (...) 두 개의 단어가 확인된다. 하나는 '추출된다'이고 또 다른 하나는 '통제된다'이다. 클라우드를 관리하려면 기능을 통제하는 모니터링 시스템이 필요하고, 이 시스템은 본질적으로 사용자들로부터 숨겨진다. 역설적인 것은 손안에서 사용되는 작은 기계(스마트폰 혹은 아이팟 등)일수록 개인화되고, 사용이 쉬워지며, 가능이 투명하며, 따라서 전체적인 설정이 외부, 즉 사용자의 경험을 조율하는 가대한 기계에서 이루어진다는 것이다. 우리의 경험이 소외되지 않고, 자발적이고, 투영할수록, 이 은밀한 목적을 쫓는 국가기관이나 개인 기업의 보이지 않는 네트워크가 더 많이 규제하고 통제하게 된다. (중략)

  이런 특성이 디지털 공간에만 제한되는 것은 아니다. 관대한 사회를 특정 짓는 주관성의 형태에 속속들이 스며들고 있다. 자유로운 선택이 최고의 가치로 부상하면서, 사회적인 통제와 압제는 더 이상 개인의 자유를 침해할 수 없는 것처럼 보인다. 개인의 자유로운 경험으로 보이기 때문이다(혹은 그렇게 유지된다). 이런 자유 없음(Unfreedom)은 종종 그 반대의 모습을 가진다. 보편적인 보건 서비스를 박탈하고서, 선택의 자유를 주었다고 말한다(본건 서비스 업체를 선택할 수 있다는 말이다). 평생직장을 기대할 수 없어서 새롭고 불안정한 일자리를 몇 년 아니, 몇 주라도 찾게 될 때, 스스로를 재창조하고 창의적인 잠재렧을 개발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고 말한다. 자녀의 교육에 대해 대가를 지불해야 할 때는 '각자의 운명을 결정하는 기업가'가 되어서, 가지고 있는(혹은 빌린) 자본의 투자를 교육, 보건, 여행 면에서 자유롭게 선택하는 자본가처럼 행동하라는 말을 듣는다.

  자격이 부족한 상황에서(혹은 그에 대한 정보가 부족한 상황에서) '자유로운 선택'이라는 말을 끊임없이 듣다가 보면 점차 자유가 참기 어려운 걱정을 유발시키는 짐이 되어버리는 일이 많아진다. 자유롭게 행동할수록 체제의 노예가 되어버리기 때문에, 고립된 개인으로서 악순환의 고리를 끊기 위해서는 통치자란 인물이 주장하는 거짓 자유가 만들어낸 도그마의 꿈에서 깨어나야 한다.

  2002년 5월, 뉴욕 대학의 과학자들은 쥐의 뇌에 직접적으로 기초적인 신호를 전송하기 위한 컴퓨터 칩을 부착했다. 조종 시스템을 이용해서 주의 운동을 통제하기 위해서였다. 역사상 처음으로 살아 있는 동물의 의지와 운동에 대한 자발적인 결정이 외부의 기계에 의해 통제된 순간이었다. 물론 이 불행한 쥐가 외부에서 결정된 운동을 어떻게 경험하는가 하는 위대한 철학적인 문제가 발생한다. 쥐는 행동이 자발적인 것으로 인식했을까? 아니면 무엇인가가 잘못되었다고 느꼈을까? (중략)

  위키리크스* 주변에서 새로운 백과사전이 부상하기 위해서는 독립적이고 국제적인 기반이 필수적이다. 그래야만 강대국이 또 다른 강대국과 씨름을 벌이는 불편한 상황(스노든이 러시아에서 보홀르 요청한 것과 같은 상황)이 최소화될 수 있다. 우리의 이론에 따르면 스노든과 푸시 라이엇은 같은 투쟁의 일부를 구성한다. 우리 모두는 새로운 세계적인 네트워크를 통해서 내부 고발자와 이들의 메시지 전달을 보호해야 한다. (중략)

  내부고발자가 영웅인 진짜 이유는 권력을 가진 사람들이 할 수 있다면, 우리도 할 수 있다는 사실을 증명했기 때문이다. 오늘날의 민주주의는 지역 사회의 풀뿌리 단계에서만 개선될 수 있다는 소리가 흔히 들려온다. 국가의 체제가 너무 경직되어서 시민들이 가지고 있는 우려에 완전히 무감각하기 때문이라고 한다. 하지만 현재 상충되고 있는 문제들은 국제적인 조직가 활동 역시 요구한다. 훌륭했던 오래전의 근대국가는 너무 거대한 동시에 너무 규모가 작아졌다. 국가에 대한 이상적인 반대 세력은 반대 세력은 지역의 시민단체나 범국가적인 네트워크를 형성해서 직접적으로 압박을 가하는 것이다. (...)

- 『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슬라보예 지젝·문학사상사·2017년·원제 : Trouble in Paradise, 2014년) p.97~102


  .................................

  *위키리크스 : Wikileaks. 정부나 기업 등의 비리와 불법행위에 대해 내부고발을 통한 폭로를 전문적으로 하는 인터넷 사이트다. 2006년 12월 호주 저널리스트 줄리언 어산지가 설립했다. 수십 개 국의 수많은 자원봉사자들에 의해 비영리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2007년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에서 아파치 헬기에 탄 미군들이 이라크 민간인들을 향해 총을 난사해 10여명이 숨진 과정을 담은 ‘부수적인 살해(collateral murder)’라는 제목의 동영상을 2010년 폭로하며 위키리크스는 본격적으로 세계에 알려지기 시작했다. 2010년 9월에는 주한 미국대사관이 미국 국무부에 보낸 비밀전문 1980건을 포함해 미국 국무부가 전 세계 270개 해외공관과 주고받은 외교전문 25만여건을 공개함으로써 파문을 던지기도 했다. 2015년 7월에는 이탈리아 해킹전문업체 ‘해킹팀’이 해킹당해 유출된 내부 자료 중 이메일 자료를 수집해 위키리크스 사이트에 공개했다. 100만개가 넘는 이메일 아카이브를 구축하고 검색기능을 탑재해 해킹팀과 거래한 국가기관들이 자행한 불법 해킹 행위에 대해 효율적으로 파악하는 것이 가능하도록 했다. 








  1. 28
    Feb 2020
    4 시간 전
    new

    [사회] 『하멜표류기』 : 기독교와 제국주의 · 식민정책

    1653년. 타이완의 항구로 가라는 인도 총독 각하와 평의회 의원들의 지시를 받고 우리는 바타비아*를 떠났다. 코넬리스 케자르 총독 각하는 우리와 함께 승선했다. 총독 각하는 그곳에 주재 중인 니콜라스 베르버그 총독 대행의 후임으로 포르모사**외 ...
    Category역사 By이우 Views2 newfile
    Read More
  2. 25
    Feb 2020
    19:59
    update

    [철학] 마르크스·엥겔스 『독일 이데올로기』: 유물론적 역사관

    (...) 지금까지의 역사에서 각 개인들은 자신의 활동이 세계사적 활동으로 확대됨에 따라 점점 자신들에게 낯선 힘(그들이 이른바 세계정신 따위의 잔꾀 정도로 생각해 왔던 하나의 힘) 아래 굴복하게 된다는 것, 이것은 확실히 하나의 경험적 사실이나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11 updatefile
    Read More
  3. 25
    Feb 2020
    02:10

    [철학] 마르크스·엥겔스 『독일 이데올로기』: 맑스 철학의 시작

    (...) 독일의 이데올로그들은 그들의 말대로, 독일은 최근 수년 동안에 일찍이 그 유례를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대변혁을 겪었다. 슈트라우스로부터 시작된 헤겔 체계의 분해 과정은 일대 세계적인 소요로까지 발전했고, 과거의 강자들이 모두 이 와중...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9 file
    Read More
  4. 23
    Feb 2020
    05:25

    [철학] 마르크스·엥겔스 『독일 이데올로기』: 포이어바흐에 관한 테제

    포이어바흐*에 관한 테제 카를 마르크스 1. 이제까지의 모든 유물론(포이어바흐의 것을 포함하여)의 주된 결함은 대상, 현실, 감성이 단지 객체 또는 직관의 형식하에서만 파악되고, 감성적인 인간의 활동, 즉 실천으로서, 주체로서 파악되지 못한 점이...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4 file
    Read More
  5. 17
    Feb 2020
    07:26

    [철학] 알튀세르 『철학과 맑스주의』 : 독특한 유물론적 전통, 스피노자

    (...) 스피노자의 논의에서 나를 또한 매혹한 것은 그의 철학적 전략이었다. 자크 데리다는 철학상의 전략에 대해 많이 말했는데, 그는 전적으로 옳다. 왜냐하면 모든 철학은 적이 장악하여 진지를 구축한 이론적 지역을 포위하기 위해 그 전략적 목표...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31 file
    Read More
  6. 17
    Feb 2020
    04:48

    [철학] 알튀세르 『철학과 맑스주의』 : 이데올로기(idelogie)

    (...) 정치의 중심과 정치의 전략을 파악하고 식별하고 지정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정치는 어디에나 있다. 공장 안에도 있고, 가족 안에도, 일 안에도 있으며, 멍청이 타조와 같은 우리의 자유주의자들의 투덜거림에도 불구하고 그처럼 쇠퇴하고 국가 안에도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3 file
    Read More
  7. 13
    Feb 2020
    09:29

    [철학] 알튀세르 『철학과 맑스주의』 : 마주침의 유물론

    (...) 에피쿠로스에서 맑스에 이르기까지 항상, 자신의 유물론적 기초를 어떤 마주침의 철학(따라서 다소간 원자론적인 철학. 원자는 '낙하' 중에 있는 개체성의 가장 단순한 현상이다) 속에서 찾은 하나의 심오한 전통이―그러나 자신의 발견 그 자체에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46 file
    Read More
  8. 20
    Jan 2020
    13:33

    [철학] 지젝의 『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 : 자본주의의 딜레마⑦, 법의 외설 · 초자아(Super Ego)의 개인화

    (...) 학생들은 선생님이 오기를 기다리다가 지루해져서 의자에 앉아 하품을 하고 허고을 바라본다. 문간에 앉아 있는 학생이 "선생님이 오신다"라고 외치자, 학생들은 갑자기 소리를 지르고, 종이를 구겨서 던지고, 책상을 흔드는 떠들썩한 행동을 시작...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87 file
    Read More
  9. 19
    Jan 2020
    21:11

    [철학] 지젝의 『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 : 자본주의의 딜레마⑥, 성층화(成層化)·계급·분리와 단절

    (...) 사이버 공간을 통제하려는 이 전투는 살아 있는 사람과 부유한 사람들의 계급 간 투쟁이다. 오바마 대통령이 무책임하게 '계급 간 전쟁'을 정치에 도입했을 때, 워렌 버핏*은 흡족해하면서 "물론 계급 간의 투쟁이다. 그것은 맞지만, 전쟁을 일으...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46 file
    Read More
  10. 19
    Jan 2020
    19:41

    [철학] 지젝의 『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 : 자본주의의 딜레마⑤, 자유 · 정보

    (...) 두 개의 단어가 확인된다. 하나는 '추출된다'이고 또 다른 하나는 '통제된다'이다. 클라우드를 관리하려면 기능을 통제하는 모니터링 시스템이 필요하고, 이 시스템은 본질적으로 사용자들로부터 숨겨진다. 역설적인 것은 손안에서 사용되는 작은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188 file
    Read More
  11. 19
    Jan 2020
    19:00

    [철학] 지젝의 『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 : 자본주의의 딜레마④, 부채

    (...) 오늘날 자본주의는 유령에 쫓기고 있다. 유령은 부채라는 이름의 악령이다. 자본주의 강대국은 하나같이 이 유령을 쫓기 위한 숭고한 동맹을 결성했다. 하지만 정말 부채를 정리하고 싶을까? 마리치오 라자라토*는 국가에서 개인에 이르기까지 사...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09 file
    Read More
  12. 19
    Jan 2020
    01:51

    [철학] 지젝의 『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 : 자본주의의 딜레마③, 미국식 개인주의와 공적 자금 · 세금

    (...) 미국의 유명 가스 프랭크 시나트라의 대표적인 노래인 '마이 웨이(My Way)'가 미국적 개인주의를 뜻한다고 생각한다. 원래는 '일반적' 혹은 '관습에 맞게'란 뜻의 프랑스 샹송 '콤 다비튀드(Comme d'habitude)'가 '마이 웨이'의 원곡이라는 사실은...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37 file
    Read More
  13. 18
    Jan 2020
    23:31

    [철학] 지젝의 『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 : 자본주의의 딜레마②, 금융 위기(부채의 역설)

    (...) 미국은 생산한 것보다 다 많이 소비하면서도 수십 년동안 풍족한 삶을 누렸다. 더 근본적인 수준을 살펴보면, 부채의 역설적인 면을 분명하게 확인할 수 있다. '생산하는 것보다 더 많이 소비해서는 안된다'는 슬로건의 문제점은 종합적으로 보았...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191 file
    Read More
  14. 15
    Jan 2020
    22:32

    [철학] 베르그송의 『물질과 기억』 : 동일성과 다양성 · 일반성과 특이성, 꿈의 평면과 행동의 평면(원뿔형 도식)

    (...) 신경계와 목적에 대하여 생각해 보면, 우리는 매우 다양한 지각의 기구들이 중추들을 매개로 해서 동일한 운동 기구들에 모두 연결되어 있는 것을 본다. 감각은 불안정하다. 즉 그것은 매우 다양한 뉘앙스를 취할 수 있다. 반대로 일단 만들어진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330 file
    Read More
  15. 14
    Jan 2020
    15:37

    [철학] 베르그송의 『물질과 기억』 : 과거와 현재의 관계(원뿔형 도식)

    (...) 우리는 커다란 실용적 이점 때문에 사실들의 실제 순서를 역전시키는 데 너무 익숙해져 있으며, 공간에서 이끌어낸 이미지들에 너무나 사로잡혀 있기 때문에 기억이 어디에 보존되는 지를 묻지 않을 수 없다. 우리는 물리화학적인 현상들이 뇌 속...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302 file
    Read More
  16. 14
    Jan 2020
    00:43

    [철학] 베르그송의 『물질과 기억』 : 이미지 · 시간과 공간

    (...) 순수 기억이 어떻게 잠재적 상태로 보존되는가 하는 것은 그것의 근본적인 무력함(impuissance)을 볼 때 정확하게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아직 문제의 핵심으로 들어가지 않고, 우리가 무의식적 심리 상태들을 생각하는 데서 갖는 혐오감은 무엇...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70 file
    Read More
  17. 13
    Jan 2020
    09:57

    [철학] 베르그송의 『물질과 기억』 : 기억·지속·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생성

    (...) 우리는 순수기억, 이미지-기억, 지각이라는 세 항들을 구별하였는데, 이 항들 중 어느 것도 사실상 단독으로 생겨나지 않는다. 지각은 결코 현재적 대상과 정신의 단순한 접촉이 아니다. 지각에는 항상 그것을 해석하면서 완결시키는 이미지-기억...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364 file
    Read More
  18. 10
    Jan 2020
    20:02

    [철학] 지젝의 『자본주의에 희망은 있는가』 : 자본주의의 딜레마①, 실업

    (...) 현재 한국의 상황을 보면 찰스 디킨스가 쓴 소설 『두 도시 이야기(A Tale of Two Cities)』의 유명한 도입부가 절로 생각난다. '그때는 희망의 봄이었고, 절망의 겨울이었다. 우리 앞에는 모든 것이 있었고, 우리 앞에는 아무 것도 없었다. 우리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89 file
    Read More
  19. 09
    Jan 2020
    17:18

    [철학] 푸코의 『감시와 처벌 - 감옥의 역사』 : 계보학 · 권력의 미시물리학 · 신체의 정치경제학

    (...) "감옥의 역사"라는 부제가 붙어 있는 『감시와 처벌』(Surveiller et Punir, 1975년)은 미셸 푸코의 사상적 변화 과정에서뿐 아니라 서구 지성사의 전개과정에서도 새롭고 큰 변화를 보여준 중요한 업적으로 평가될 수 있는 책이다. 저자는 이 책...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65 file
    Read More
  20. 30
    Dec 2019
    09:22

    [철학] 베르그송의 『물질과 기억』 : 신체의 능동성, 기억(mories)

    (...) 식별이 주의적인 경우에, 즉 이미지-기억들이 현재적 지각에 규칙적으로 결합하는 경우에, 지각은 기억들의 출현을 기계적으로 결정하는가, 아니면 기억들이 지각 앞으로 자발적으로 향해 가는가? (...) 외적 지각이 실제로 우리에게 그것의 핵심...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269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 Next ›
/ 2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