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사진] 사진으로 보는 자본의 구조

by 이우 posted Jul 14, 2013 Views 954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1900년대 초 미국은 자본주의 초기였다. 농촌이 해체되면서 수많은 사람이 일자리를 찾아 도시로 몰려들어 빈민으로 전락했고 그들은 열악한 노동환경에서 낮은 임금을 받고 일할 수밖에 없었다.  시카고 대학에서 사회학과 경제학을 전공하였으며 1901년 뉴욕으로 이주하여 학생들에게 강의하면서 카메라를 접하게 되었던 루이스 하인(Lewis Hine, 1874년~1940년)은 사진을 통해 산업화 과정에서 노동을 착취당하는 사람들의 모습을 세상에 알렸다. 특히 그는 어린 나이에 일터에서 일해야만 하는 아동들의 노동에 관심이 많았다. 

 

 

001_LewisHine_worker_1908.jpg


Lewis Hine | Worker | 1908년  | 지젤 프로인트의 <사진과 사회(Photography et Socite)>

 

 

  당시 미국에서는 10대 초반의 아이들이 먹고 살기 위해 하루 15시간 넘게 일해야 했다. 19세기 후반부터 20세기 초까지 미국의 15세 이하의 어린이들이 공장에서 일했던 숫자는 1890년 약 150만 명이었다가 1910년에는 200만 명까지 늘었다. 어린 노동자들은 어른보다 인건비가 싸고 미숙련되었지만 작은 공구를 잘 다루어 작은 제품을 생산하는데 적합했다. 아이들은 주로 탄광, 방적공장, 통조림 공장 등에서 일을 했다. 어린 나이에 열악한 환경에서 일하는 아이들은 종종 체중미달과 척추측만증과 결핵과 기관지염에 시달려야 했다. 그러나 더 싼 노동력을 원하는 고용주들은 아이들을 더욱 더 일터로 내몰았다.

 

  루이스 하인은 1907년 국가 아동노동위원회의 전속 사진가가 되어서 18년 동안 전국의 아동노동 현장을 카메라에 담는다. 광산, 정육점, 방적공장, 통조림 공장, 신발닦기 소년, 신문을 파는 소년과 소녀들, 행상을 하는 아이들…. 루이스 하인은 공장장들이 싫어했지만 인터뷰를 한다는 핑계로 이 아이들의 삶을 기록하고 사진으로 담았다.

 

 

002_LewisHine_Girl_worker_cotton_mill_1908.jpg


 Lewis Hine | Girl worker in cotton mill | 1908년  | 지젤 프로인트의 <사진과 사회(Photography et Socite)>


 

  어느 날 루이스 하인은 방적공장에서 키가 130센티도 되지 않는 어린 소녀를 만났다. 이 소녀는 때로는 밤까지도 일하면서 하루 48센트를 받는다고 했다. 하인이 ‘몇 살이냐’고 묻자 소녀는 ‘기억나지 않는다’고 답했다. "나는 일할 만큼 크지 않아요. 그러나 똑같이 일하고 있어요." 감독자는 이 소녀는 ‘그저 우연히 여기 있는 것’이라거나 ‘언니 일을 돕는다고 왔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 소녀는 계속 일하고 있었고 공장에는 ‘우연히 있거나’, ‘언니의 일을 돕는’ 어린 소녀들로 가득 차 있었다.

 

 

003_LewisHine_Girl_BibbGirls&TripleBoy_1908.jpg

 

 Lewis Hine | Bibb Girls & Tipple Boy | 1908년 |  지젤 프로인트의 <사진과 사회(Photography et Socite)>

 

 

  이 사진들은 아동노동 금지법을 만드는데 기여한다. 공장에서는 14세 이하, 탄광에서는 16세 이하(탄광)의 아이들은 8시간 이하만 근무해야 하며 야근은 절대 불허한다는 미국의 ‘아동 노동법’이 1920년이 되어서야 세워졌다. 그러나 기업가들의 압력과 기업가들과 연합한 정치인들로 인해 이 아동노동법은 그로부터 12년이 지난 1932년이 되어서야 발효될 수 있었다.

 

 

004_구로공단.jpg

 

(좌)한 섬유업체 노동자들이 봉제작업을 하고 있다. | 1983년 | 경향신문 자료 사진

(우)구로공단 기업체에서 일하는 어린 근로자들이 야간 부설학급에서 공부하고 있다. | 1977년

 

 

  이 모습은 고스란히 70년대 한국으로 옮겨 왔다. 쪽방촌에 살며 구로공단에서 근무한 여공들의 평균 나이는 15살~16살. 학교에 갈 나이에 일을 해야 했고, 국가에서는 산업체 학교를 장려하기도 했다. 이들 10대 '여공'들이 낮엔 '수출 역군', 밤엔 '야학생'으로 힘든 삶을 꾸렸다. 지금 이 모습은 방글라데시나 인도나 인도네시아 등 제3세계 국가로 옮겨가고 있다. 이 아이들은 커피 농장이나 코코아 농장에서 하루 5달러도 안 되는 돈을 벌면서 하루 종일 커피를 딴다.

 


005_세계의 빈곤.jpg


제3세계의 아이들은 커피 농장이나 코코아 농장에서 하루 5달러도 안 되는 돈을 벌면서 하루 종일 커피를 딴다. | 2010년

 

 

   이처럼 누군가는 잉여 노동과 잉여 생산을 통하여 잉여 가치를 만들어야 하는 것이 시장의 구조다. 설령 한 사회가 경제적 부를 축적했다고 하더라도 어느 누군가는 잉여 노동과 잉여 생산, 잉여 가치를 부담할 수밖에 없는 구조….   '모두 부자되세요'라고 외치고 이것이 가능하다고 믿고 싶겠지만 '시장 공리' 속에서는 환상에 불과한 것이다. 이를 두고 우리는  '악마의 맷돌(Satanic Mills)'이라고 부른다.  시인 윌리엄 블레이크(William Blake)가 근대화 과정이 이루어지는 영국에서 서민들의 비참한 빈곤 상태가 계속될 수 밖에 없다는 것을 알고 자본주의를 '악마의 맷돌(Satanic Mills)'이라고 불렀고, 경제학자 칼 폴라니(Karl Polanyi)도 그의 책 <거대한 전환(The Great transformation, 1944년)>에서 시장 경제 체제를 '악마의 맷돌'이라 명명하며, 시장 공리 속에서 인간은 물론 자연을 황폐화하는 자본주의 경제의 속성을 경고하고 있다.

 

 

 006_노점상 철거_2013.jpg

         

 (위) 2013년 노량진 컴밥 노점상 단속과 청계천 노점상 철거.

(아래) 황학동 풍물시장과 시장 공리 속에 잉여 공간이 된 삼일아파트. 모두 부자가 될 수 있다는 것은 환상에 불과하다.  | 2013년

 

 

   "(...)자본주의가 하나의 공리계(즉, 시장을 위한 생산)를 발전시킴에 따라 모든 국가와 사회구성체들은 실현 모델이라는 측면에서 동형적인 것이 되는 경향이 있다. 중심에는 단 하나의 세계 시장, 즉 자본주의 시장만이 있고 사회주의라 불리는 나라들조차 이 시장에 참가하고 있다. 이리하여 세계적 조직은 모든 구성체들의 동형성을 실현하기 때문에 이질적인 구성체들 사이를 통과하지 않게 된다. (...) 국가 장치와 잉여 노동이 없는 곳에는 노동-모델도 없다. 그러한 곳에서는 오히려 말에서 행동으로, 이러한 행동에서 저런 행동으로, 행동에서 노래로, 노래에서 말로, 말에서 계획으로, 이런 식으로 이상한 반음계에 따라 이동하는 자유로운 행동의 연속적 변주가 있다. (...)

  원시사회들은 노동의 부재로 인해 결핍된 사회, 또는 생존의 사회가 아니라 반대로 저장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노동이라는 요인을 필요치 않는 자유로운 행동과 매끈한 공간의 사회라는 것이다. 비록 노동과의 차이가 ‘게으를 수 있는 권리’라는 형태로 표현될 수는 있지만 이러한 사회는 결코 태만한 사회가 아니다. 또 법과의 차이가 ‘무정부 사회’라는 모습으로 표현될 수 있지만 이들 사회는 무법 사회가 아니다. 대신 이들 사회에는 오히려 자체에 고유한 엄격함과 잔혹함을 가지고 활동의 연속적 변주를 규제하는 노모스의 법이 존재한다.

  노동이 국가장치에 대응하는 홈이 패인 시간-공간을 만드는 것은 오히려 전-고대, 또는 고대적 형태들이다. 왜냐하면 잉여 노동이 공물이나 부역 형태로 고립되고 구별되는 것은 바로 이러한 형태들 속에서이기 때문이다. (...) 노동 개념은 가장 명확한 형태로, 가령 제국의 토목공사, 도시나 농촌의 급수 공사라는 형태로 나타나며 여기서는 평행한 단편들을 통해 물이 ‘박편 모양’으로 흘러간다(홈파기)(...)"

 
 - 들뢰즈의 <천 개의 고원>(p.833~936)

 

 


 

  

 


  1. 18
    Apr 2014
    05:08

    [철학] 하이데거의 존재론

    마르틴 하이데거(Martin Heidegger, 1889년~1976년)는 인간을 존재(being, 존재자)와 현존재(existence, 존재)로 나누고, 삶을“시공간 속에 던져진 피투성으로서의 자신이 존재에 대한 이해를 통해 가능적 실존으로 전화해 감으로써 존재 매개...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6226 file
    Read More
  2. 21
    Dec 2013
    14:53

    [철학] 주어(subject)와 목적어(object)

    '장자(莊子)'의 '제물론(齊物論)'에는 재미있지만 가볍지 않은 이야기들이 많습니다. 그 중에는 그림자 옆에 생기는 그늘, 그러니까 그림자의 그림자라고 할 수 있는 망량(罔兩)과 그림자(景)가 서로 이야기를 주고 받는 내용이 있습니다. 망량(罔兩...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6815 file
    Read More
  3. 11
    Dec 2013
    22:32

    [철학] 기대승·이이·이황의 ‘사단칠정’ 논쟁

    이기론(理氣論)은 이(理)와 기(氣)의 범주를 사용하여 우주 현상과 인간의 도덕 실천의 문제에 관한 체계적인 해명을 추구하는 이론이며, 성리학(性理學)은 이기론에 바탕을 둔 학문이다. 성리학은 자연·인간·사회의 존재와 운동을 이(理)와 기(氣)의 개...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11467 file
    Read More
  4. 09
    Sep 2013
    18:00

    [철학] 의미(意味)란 무엇인가

    언어나 기호를 인식하는 가장 큰 오해가 기호가 지시하는 대상인 지시체(referent, 실제 강아지)와 기호나 언어가 갖고 있는 의미(송아지라는 의미) 간에 상호 상응하거나 일치 관계가 있다고 보는 것이다. 그러나 구조언어학자인 소쉬르 언어학이 밝혀낸 것...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7148 file
    Read More
  5. 19
    Aug 2013
    02:01

    [예술] 예술이란 무엇인가

    이우 인간의 모든 활동은 그 내부에 미학적 계기를 가지고 있다. 인간은 물질적인 생산은 물론 정신적인 생산의 그 어떠한 부문에 있어서도 미를 창출한다. 막심 고리키1)는 “인간은 그 본성에서부터 예술가이다. 그는 어디서든 어떤 모습으...
    Category예술 By이우 Views11504 file
    Read More
  6. 31
    Jul 2013
    16:21

    [사회] 조세 저항은 가능한가

    ‘모든 국민은 법률이 정하는 바 에 의하여 납세의 의무를 진다’(헌법 제38조). 국가 또는 공공단체를 유지하기 위하여 필요한 경비로서의 조세를 납부하는 의무, 즉 ‘납세 위무‘는 헌법에서 규정하고 있다. 헌법상 납세의 의무에는 국세·지방세와 같은 조세만...
    Category기타 By이우 Views5841 file
    Read More
  7. 14
    Jul 2013
    23:56

    [사진] 사진으로 보는 자본의 구조

    1900년대 초 미국은 자본주의 초기였다. 농촌이 해체되면서 수많은 사람이 일자리를 찾아 도시로 몰려들어 빈민으로 전락했고 그들은 열악한 노동환경에서 낮은 임금을 받고 일할 수밖에 없었다. 시카고 대학에서 사회학과 경제학을 전공하였으며 1901년 뉴욕...
    Category예술 By이우 Views9540 file
    Read More
  8. 13
    Jul 2013
    19:24
    No Image

    [사진] 사진, 생을 닮은 사각의 프레임

    사진, 생을 닮은 사각의 프레임 진동선* 경멸과 찬사, 그 경계에 서다 사진이 발명되었을 때 사람들은 참 많이 놀랐다. 세상 저쪽에 있는 것이 순간에 이쪽으로 날아왔기 때문이다. 모두들 마법을 부린 것으로 생각했다. 그래서 사진기를 마...
    Category예술 By이우 Views5755
    Read More
  9. 17
    Jun 2013
    23:19
    No Image

    [바디우] 조건들·01 : 들뢰즈 Vs 바디우

    들뢰즈 Vs 바디우(1) 철학을 정의하는 두 가지 방식이 있다. 하나는 묘사적이고 하나는 정립적이다. 질 들뢰즈는 묘사적 방식의 사례를 이룬다. 철학적 노동을 벌거벗긴 뒤, 그로부터 철학 자체의 고유한 특질을 도출시키기 때문이다. 바디우는 정립적 방...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6863
    Read More
  10. 17
    Jun 2013
    23:16
    No Image

    [들뢰즈] 천 개의 고원·54 : 홈 파기와 매끈하게 하기

    우리의 관심을 끄는 것은 홈 파기와 매끈하게 하기라는 조작에서의 다양한 이행과 조합이다. 즉 어떻게 공간은 그 안에서 행사되는 힘들에 구속되어 있으면서도 끊임없이 홈이 파이는 것일까? 또 어떻게 공간은 이 과정에서 다른 힘들을 발전시켜 이러한 홈...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5360
    Read More
  11. 17
    Jun 2013
    23:14
    No Image

    [들뢰즈] 천 개의 고원·53 : 노동

    원시사회·고대사회의 노동 국가 장치와 잉여 노동이 없는 곳에는 노동-모델도 없다. 그러한 곳에서는 오히려 말에서 행동으로, 이러한 행동에서 저런 행동으로, 행동에서 노래로, 노래에서 말로, 말에서 계획으로, 이런 식으로 이상한 반음계에 따라...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5668
    Read More
  12. 17
    Jun 2013
    23:11

    리만의 삼각형

    ↑ 리만은 내각이 합이 270도인 삼각형을 계산해 냈다. 1854년 독일 괴팅겐 대학의 교수들 앞에서 서구 3,000년 철학사와 유클리트 기하학, 유클리트적 우주관을 깨는 유명한 강의가 행해졌다. 이 강의가 바로 물리학사에서 중요한 '기하학의 기본 가...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7191 file
    Read More
  13. 17
    Jun 2013
    23:07

    [들뢰즈] 천 개의 고원·52 : 수학적 정의, 프랙탈(fractal)

    매끈한 공간에 대한 수학적 정의(1) : 폰 고흐의 곡선* 매끈한 공간이 홈이 파지는 방법뿐만 아니라 홈에 패인 공간이 다시 매끈한 공간이 되는 방법도 물론 매번 가치, 범위, 기호가 달라지게 된다. 아마 모든 진전(progres)은 홈이 패인 공간에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7007 file
    Read More
  14. 17
    Jun 2013
    23:02

    [들뢰즈] 천 개의 고원·51 : 이동

    ↑ 어떤 의미에서 유목민은 이동하지 않는다고 말할 수 있다. 그들이 움직여도 그들은 여전히 매끄러운 공간 속에 있기 때문이다. 우리는 사막이나 스텝, 바다에서도 홈을 파고 살 수 있고, 홈 패인 도시에서조차 매끄럽게 살 수 있다. | Canon EOS 5D | 서...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5375 file
    Read More
  15. 17
    Jun 2013
    22:59

    [들뢰즈] 천 개의 고원·50 : 통합

    ↑ 자본주의의 공리계는 자신이 절멸시키고 싶은 것을 끊임없이 생산한다. 급박한 경제 문제를 해결하면, 또 다른 소수자가 생겨나며, 소수자를 뿌리 뽑아도 또 다른 소수자가 생겨난다. 그래서, 통합을 통해 소수자 문제가 해결되는 경우는 없다.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4603 file
    Read More
  16. 17
    Jun 2013
    22:56

    [들뢰즈] 천 개의 고원·49 : 전쟁과 평화

    ↑ 터키 반정부 시위의 빌미 가운데 하나는 “새로운 공리의 부가", <주류 규제 강화법안>. 시위대는 정부가 정부에 대한 비판과 다양한 삶의 형태를 인정하지 않고 있다고 말하고 있다. 시위 초반 정부는 시위대를 '극단주의자와 '약탈자'라고 비난하며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4801 file
    Read More
  17. 17
    Jun 2013
    22:53

    [들뢰즈] 천 개의 고원·48 : 공리의 부가와 제거

    ↑ 요즘 우리 사회에는 새로운 공리가 부가되고 있다. 흡연금지법과 담뱃값 인상. 정확하게는, 담배에 부과하는 세금의 인상. 자본주의의 공리들은 분명히 정치적 명제나 이데올로기적 공식이 아니라 자본의 기호론적인 형태를 만들고 생산, 유통, 소...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5151 file
    Read More
  18. 17
    Jun 2013
    22:47

    [들뢰즈] 천 개의 고원·47 : 폭력

    ↑ 철거민 농성자 5명과 경찰특공대원 1명의 목숨을 앗아간 용산참사가 일어난 지 4년이 되지만, 철거민과 희생자 가족은 여전히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요구하며 긴 투쟁을 이어가고 있다. 자본주의적 생산양식 내부에 포섭되어 있는 한 훔치는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5018 file
    Read More
  19. 17
    Jun 2013
    22:46
    No Image

    [들뢰즈] 천 개의 고원·46 : 포획 장치

    1. 축적은 토지와 종자, 연장, 금전이라는 세 측면을 동시에 갖고 있다. 축적된 영토가 토지가 되며, 축적된 활동이 연장이 되며, 축적된 교환이 금전이 된다. 그러나 축적은 영토, 활동, 교환 어디로부터도 오지 않는다. 축적은 이와 전혀 다른 배치를 ...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5257
    Read More
  20. 17
    Jun 2013
    22:44
    No Image

    [들뢰즈] 천 개의 고원·45 : 세금

    지대와 이윤 외에도 세 번째 포획 장치, 즉 세금이 있다. 이 세 번째 형태와 그것의 창조적인 힘을 이해하려면 먼저 상품을 생산하는 내적인 관계를 이해하지 않으면 안 된다. 빌(Edourd Will)은 그리스의 폴리스, 특히 코린트의 폭정과 관련해 화폐는 교환...
    Category철학 By이우 Views5027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23 Next ›
/ 2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