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완료] 왈책 5월 독서토론 : 『긴긴밤』(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by 이우 posted Apr 17, 2021 Views 1030 Replies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책_루리_긴긴밤.jpg

독서토론 요강

   ○ 토론명 : 왈책 5월 독서토론 『긴긴밤』
   ○ 대상 도서 : 긴긴밤』 (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루리·문학동네·2021년)
   ○ 일시 : 2021년 5월 20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30분
   ○ 장소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www.epicurus.kr) 사직동 사무실, 혹은 줌 화상회의를 이용한 비대면 토론
   ○ 참가비 : 회원 무료 · 비회원 2만원(현장 납부)
   ○ 진행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 이세은 · 정현

     이 독서토론은 누구나 참여하실 수 있는 Open Group입니다.
     COVID-19 상황에 따라 비대면 토론으로 진행될 수 있습니다.

□ 책 소개 

  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세상에 마지막 하나 남은 코뿔소가 된다면, 소중한 이를 다 잃고도 ‘마지막 하나 남은 존재’의 무게를 온 영혼으로 감당해야 한다면 어떠할까? 친구의 마지막 부탁을 들어주기 위해, 어린 생명이 마땅히 있어야 할 안전한 곳을 찾아 주기 위해 본 적도 없는 바다를 향해 가는 마음은 어떤 것일까?

  이 책은 지구상의 마지막 하나가 된 흰바위코뿔소 노든과 버려진 알에서 태어난 어린 펭귄이 수없는 긴긴밤을 함께하며, 바다를 찾아가는 이야기이다. 울퉁불퉁한 길 위에서 엉망인 발로도 다시 우뚝 일어설 수 있게 한 것은, 잠이 오지 않는 길고 컴컴한 밤을 기어이 밝힌 것은, “더러운 웅덩이에도 뜨는 별” 같은 의지이고, 사랑이고, 연대이다.

  수단에게서 시작된 이야기 <긴긴밤>은 “압도적인 감동의 힘” “인생의 의미에 대한 깊이 있는 질문과 그것을 찾아가는 과정의 엄숙함” “멸종되어 가는 코뿔소와 극한의 상황에서도 포기하지 않는 펭귄의 모습을 아름답게 그려 낸 작품”이라는 평을 받으며 <5번 레인>과 함께 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을 받았다.

□ 저자 소개 : 루리

  미술 이론을 공부했다. 『긴긴밤』으로 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을, 『그들은 결국 브레멘에 가지 못했다』로 제26회 황금도깨비상(그림책 부문)을 받았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책_내지01.jpg

  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긴긴밤』
  세상에 마지막 하나 남은 흰바위코뿔소와 코뿔소 품에서 태어난 어린 펭귄
  그땐 기적인 줄 몰랐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모든 것이 다른 우리에게 서로밖에 없다는 게

  『긴긴밤』은 우리의 삶이 촘촘하게 연결되어 있음을 보여 준다. 다리가 튼튼한 코끼리가 다리가 불편한 코끼리의 기댈 곳이 되어 주는 것처럼, 자연에서 살아가는 게 서툰 노든을 아내가 도와준 것처럼, 윔보가 오른쪽 눈이 보이지 않는 치쿠를 위해 항상 치쿠의 오른쪽에 서 있었던 것처럼, 앙가부가 노든의 이야기를 듣고 또 들어 준 것처럼, 작지만 위대한 사랑의 연대를 보여 준다._송수연(아동문학평론가)

  세상에 마지막 하나 남은 코뿔소가 된다면, 소중한 이를 다 잃고도 ‘마지막 하나 남은 존재’의 무게를 온 영혼으로 감당해야 한다면 어떠할까? 친구의 마지막 부탁을 들어주기 위해, 어린 생명이 마땅히 있어야 할 안전한 곳을 찾아 주기 위해 본 적도 없는 바다를 향해 가는 마음은 어떤 것일까?

  이 책은 지구상의 마지막 하나가 된 흰바위코뿔소 노든과 버려진 알에서 태어난 어린 펭귄이 수없는 긴긴밤을 함께하며, 바다를 찾아가는 이야기이다. 울퉁불퉁한 길 위에서 엉망인 발로도 다시 우뚝 일어설 수 있게 한 것은, 잠이 오지 않는 길고 컴컴한 밤을 기어이 밝힌 것은, “더러운 웅덩이에도 뜨는 별” 같은 의지이고, 사랑이고, 연대이다.

  마음을 뒤흔드는 압도적인 감동의 힘
  수많은 긴긴밤을 함께했으니 ‘우리’라고 불리는 것은 당연했다

  몇 년 전 뉴스에 소개된 ‘지구상에 마지막 하나 남은 수컷 북부흰코뿔소 수단’은 우리를 깊이 반성하고 돌아보게 했다. 그때까지 수단은 어떤 삶을 살아낸 것일까. 그 고단한 눈으로 만끽한 순간은 무엇이고 도려낸 순간은 무엇일까. 우리가 알 수 없는 수단의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면 무엇을 만나게 될까.
  수단에게서 시작된 이야기 『긴긴밤』은 “압도적인 감동의 힘” “인생의 의미에 대한 깊이 있는 질문과 그것을 찾아가는 과정의 엄숙함” “멸종되어 가는 코뿔소와 극한의 상황에서도 포기하지 않는 펭귄의 모습을 아름답게 그려 낸 작품”이라는 평을 받으며 『5번 레인』과 함께 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을 받았다.
  코끼리 무리에서 자라난 코뿔소 노든과, 버려진 알에서 태어난 어린 펭귄. 사랑하는 이들의 몫까지 살아 내야 하는 노든과 스스로 살고 싶어서 악착같이 살아 내는 어린 펭귄. 머리부터 발끝까지 모든 것이 다른 두 존재가 ‘우리’가 되어 긴긴밤을 뚫고 파란 지평선(바다)으로 나아가는 여정은 오래도록 내 안의 힘으로 머물러 줄 것이다.

  “저기 지평선이 보여? 초록색으로 일렁거리는. 여기가 내 바다야.”
  “나도 여기가 좋아요. 여기에 있을래요.”
  “너는 펭귄이잖아. 펭귄은 바다를 찾아가야 돼.”
  “그럼 나 코뿔소로 살게요. 내 부리를 봐요. 꼭 코뿔같이 생겼잖아요.”
  “너는 이미 훌륭한 코뿔소야. 그러니 이제 훌륭한 펭귄이 되는 일만 남았네. 이리 와. 안아 줄게. 그리고 이야기를 해 줄게. 오늘 밤 내내 말이야.   너는 파란 지평선을 찾아서, 바다를 찾아서, 친구들을 만나고, 우리 이야기를 전해 줘.” _본문 중에서

책_내지02.jpg

  “작지만 위대한 사랑의 연대”
  “노든 곁에서 내가 같이 흰바위코뿔소가 되어 줄게요.”

  눈이 보이지 않으면 눈이 보이는 코끼리에게, 다리가 불편하면 다리가 튼튼한 코끼리에게 기대어 걸으면 되는 코끼리들의 세계. 코끼리처럼 코가 자라지 않는 것은 별문제가 아니라는 편견 없는 말 속에서 노든은 어엿한 코끼리로 살았다. 그러나 스스로 앞날을 선택해야 하는 때가 왔을 때   노든은 또 다른 자신인 코뿔소가 되기 위해, 코끼리들의 응원을 받으며 바깥세상으로 나선다.
  “우리가 너를 만나서 다행이었던 것처럼, 바깥세상에 있을 누군가도 너를 만나서 다행이라고 여기게 될 거야.”

  바깥세상은 노든의 상상보다 더 행복했지만, 고통 또한 작열했다. 코끼리 고아원에서 야생으로 야생에서 동물원으로 동물원에서 다시 길 위로, 노든 곁엔 그와 같은 풍경을 바라보고 같은 빗방울을 맞고, 서로의 입김으로 긴긴밤을 녹여 준 이들이 있었다. 야생에서 살아가는 게 서툰 노든을 ‘엉뚱하지만 특별한 코뿔소’라고 불러 준 아내, 악몽을 꾸지 않고 긴긴밤을 견딜 방법을 알려 준 앙가부, 좀처럼 익숙해지지 않는 무서운 밤 너머 ‘내일’을 딛고 서게 해 준 치쿠까지. 그들이 있었기에 노든은 힘을 낼 수 있었고 어린 펭귄은 그의 온 세계였던 알 껍질보다 견고한 사랑 속에서 자라날 수 있었다. 서로 온전히 이해하지 못할지라도, 종국에 다다르는 곳은 다를지라도, 언제나 함께하고 있다는 확신은 이 작품을 읽는 독자들에게 위안을 준다.

  모든 것이 기적이었다. 윔보와 치쿠가 버려진 알을 품어 준 것부터, 전쟁 속에서 윔보가 온몸으로 알을 지켜 내 준 것, 치쿠가 노든을 만나 동물원에서 도망 나온 것, 마지막 순간까지 치쿠가 알을 품어 준 것, 그리고 그 마지막 순간에 노든이 있어 주었던 것……. 그 모든 것이 기적이라는 단어로밖에는 설명할 수 없었다. _본문 중에서

  “훌륭한 코뿔소가 되었으니 이제 훌륭한 펭귄이 되는 일만 남았네.”
  “별이 빛나는 더러운 웅덩이를 타박타박 걷고 있을 아이들에게 버팀목이 되어 줄 이야기”

  코뿔소 노든과 어린 펭귄이 파란 지평선을 찾아가는 여정은 나는 누구인지, 나의 존엄은 어디에서 오는지 그 답을 찾아가는 여정이기도 하다. 먹는 것, 자는 것, 걷는 것…… 어떤 것도 쉬운 것이 없는 냉엄함 속에서도 어린 펭귄의 존엄이 부서지지 않을 수 있었던 것은, 한 번도 본 적 없는 치쿠와 윔보, 모든 것을 함께했던 노든의 ‘사랑’이 둘러싸고 있었기에 가능한 것이었다. 그들이 함께 건넌 긴긴밤이 있었기에, 별들만큼이나 반짝이던 코뿔소의 눈이 어린 펭귄의 첫 기억으로 새겨져 있기에, 어린 펭귄이 걸어가는 뒷모습을 오래오래 지켜봐 준 노든이 있었기에 우리는 믿게 된다. 어린 펭귄이 자신의 바다로 담대하게 뛰어들 것을, 더 많은 긴긴밤을 견뎌 낼 것을, 긴긴밤 하늘에 반짝이는 별처럼 빛나는 무언가를 찾아낼 것을 말이다.

  사랑과 연대, 생명의 존엄을 담은 동화 『긴긴밤』을 견인하는 또 다른 힘은, 하나의 세계를 통과해 또 하나의 세계로 들어서는 아이들을 향한 격려다. 나를 증명할 이름 따위 없어도 코가 자라지 않아도 괜찮다는 안도를, 불완전하고 대단하지 않아도 너는 너 자체로 충분하다는 응원을, 그만하면 안간힘을 다했다는 위로를, 수없는 기적이 모여 ‘나’라는 기적을 이루었다는 믿음과, 눈앞의 바다를 마주할 용기를 쥐여 준다.

  “다른 펭귄들이 나를 좋아해 줄까요? 노든처럼 나를 알아봐 줄까요?”
  “물론이지. 아마 처음에는 호기심으로 너를 관찰하겠지. 하지만 점점 너를 좋아하게 되어서 너를 눈여겨보게 되고, 네가 가까이 있을 때는 어떤 냄새가 나는지 알게 될 거고, 네가 걸을 때는 어떤 소리가 나는지에도 귀 기울이게 될 거야. 그게 바로 너야.” _본문 중에서

  이 작품은 ‘나로 살아간다는 것’의 고통과 두려움, 환희를 단순하지만 깊이 있게 보여 준다. 지금의 내가 있기까지 나를 향해 있던 모든 이의 긴긴밤을, 그 눈물과 고통과 연대와 사랑을 이야기한다. 『긴긴밤』 속 전언처럼 우리 삶은 더러운 웅덩이 같은 곳인지도 모른다. 그러나 그 더러운 웅덩이 속에 빛나는 별이 있다는 사실도 잊지 않고 이야기한다. 오늘도 “별이 빛나는 더러운 웅덩이”를 타박타박 걷고 있을 아이들에게 이 책이 작은 버팀목이 되어 주리라 믿는다._송수연(아동문학평론가)

  미세한 잔떨림이 커다란 파동으로.
  2020년 『긴긴밤』으로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을, 『그들은 결국 브레멘에 가지 못했다』로 비룡소 황금도깨비상을 동시에 수상한 루리 작가의 마음을 휘감는 그림

  그림과 문장이 닿아 만들어 내는 극적인 힘이 강렬하다. 굵직굵직하게 변화하는 앵글과 감정이 깊이 파고든 화면은 이야기에 호소력을 불어넣으며, 몰입을 끌어올린다. 에필로그로 이어지는 그림은 코뿔소 노든의 발을 멈춰 세웠을 풍경, 노든이 소중한 이들과 함께 걸었을 길, 누군가의 시간이 멈춘다 해도 그가 아주 없어지는 것은 아니라는, 또 다른 삶과 길은 계속된다는 의미를 담았다. 찰나에 스치는 자연의 아름다움, 불이 휩쓸고 간 땅 위에서도 번져 나오는 생명력이 울림 짙다.

  우리의 긴긴밤이 외롭지 않기를. 남겨진 것이라곤 칠흑 같은 어둠뿐이라고 해도, 서로의 이야기가 그 곁을 지켜 주기를. 이 이야기가 작으나마 그 일부가 될 수 있기를._작가의 말

 이 책을 읽은 어린이들의 독후감

  아기 펭귄이 굴러떨어지고 힘이 빠져 넘어지면서도 끝까지 절벽을 오르는 장면이 안타깝고도 인상 깊었다. 그리고 나와 다른 생김새와 다른 성격을 지녀도 같은 생각 같은 가치관을 가질 수 있다는 것도 인상 깊었다._김이준(6학년, 대흘초)

  영화를 보는 것 같았다. 노든과 아기 펭귄이 긴긴밤 악몽을 꾸지 않고 서로의 꿈속에서 만나서 행복했으면 좋겠다._김채은(5학년, 길음초)

  긴 밤과 긴긴밤의 차이는 무엇일까? 나는 노든이 사랑하는 존재를 아픔으로 기억했던 밤에서 추억으로 간직할 수 있는 아침이 될 때 그 밤이 노든에게는 긴긴밤이 아니었을까 생각한다. 이 책을 읽은 다른 친구들은 긴긴밤의 의미를 무엇으로 해석할지 궁금하다._반현욱(6학년, 성북구)

  ‘긴긴밤’이라는 세 글자 제목이 어떤 내용일까 궁금했는데 다 읽고 보니 이 제목 안에 등장인물들의 고통과 용기, 협동과 우정 등이 모두 함축되어 있는 것 같다. 코뿔소 노든의 눈망울에 희미하게 비친 펭귄의 모습이 아직도 내 머릿속에 맴돈다._정윤호(5학년, 길음초)

  슬펐지만 감동적이었다. 이별해도 다시 만날 수 있다는 믿음을 가지는 것은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멀리 떨어져 있어도 마음은 남는다는 말처럼. 기억하고 추억하다 보면, 언젠간 만날 수 있다는 바람이 나를 더욱 기다리게 해 주는 힘이 아닐까 생각해 보았다._정봄해(6학년, 남광초)

  노든, 너의 긴긴밤 속에 내가 함께 있었더라면 우린 어땠을까? 너를 안아 주고 너를 웃겨 주며 너의 아픔을 달래 주면서 파란 지평선을 찾아 더 빨리 뛰었을 텐데……. 언젠가 노든 널 만나면 난 한번에 널 알아볼 수 있을 것 같아. 그 슬프지만 아름다운 눈동자, 하얗고 씩씩한 뿔. 그때 너도 날 알아본다면 우리 함께 달려 보자._임동혁(6학년, 동광초)

□ 추천글

  읽는 중간중간 눈물이 나와서 혼났다. 반복되는 비극 앞에서도 꿋꿋하게 살아 나간 코뿔소 노든은 읽는 내내 먹먹한 감동을 주었고 내가 살아 내야 하는 인생의 무게를 감당할 용기를 주었다. 지치지 말고 포기하지 말 것. 살다 보면 좋은 날이 찾아올 것이라는 그 말이 어렸을 때는 비겁하게 들렸지만 이제는 조금 알 것 같다. 지치지 않고 포기하지 않았기 때문에 누릴 수 있는 행복이 있고, 그 행복이 삶을 이어 가게 하는 힘이 된다는 것을. 이 책이 코로나로 지친 모두에게 힘이 되기를 바란다. 결국 우리는 노든처럼, 곁에 있는 가족과 친구, 이웃과 힘을 더해 살아 낼 것이고 우리의 터전을 되찾을 것이다.(송현주·인터파크도서 문학MD) 

  신기한 일이다. 안전한 자기 세계를 벗어나 무슨 일을 겪을지 모르는 세계로 향하는 코뿔소 노든의 모습이 말이다. 사실 안전한 자기 세계도 함께 있어 준 코끼리들이 아니었다면 완성되지 못했을 것이다. 노든과 여정을 함께했던 어린 펭귄도 안전한 자기 세계를 벗어나 또 다른 동료를 찾기 위한 출발선 위에 서 있다. 이 이야기를 읽을 독자들도 언젠가는 자기만의 출발선에 설 것이다. 그때가 되면 코뿔소와 어린 펭귄의 이야기가 더 이상 신기하지 않을 것이다. 그리고 코끼리가 코뿔소에게, 코뿔소가 펭귄에게 전해 준 보살핌을 다른 이에게 전해 주리라 믿는다. (임아혁·알라딘 MD) 

  어설픈 신파도 어설픈 강요도 어설픈 동정도 어설픈 가르침도 모두 하찮게 만드는 진실된 울림이 가득한 책. 코로나19로 아이들이 좋아하는 동물원에 가지 못한 지 1년이 지났다. 상황이 나아지면 꼭 같이 가자던 약속이 떠오르면서 동시에 혼란스러워지기 시작했다. ‘동물의 권리’를 알고 ‘동물을 존중’해 줘야 함을 알려 주는 그 어떤 책보다 강한 가르침을 주는 책을 읽었기 때문일까? 계획된 만남은 아니었지만 ‘생명’을 소중히 여기고 책임지려는 그 마음은 ‘동물의 권리’뿐 아니라 더 많은 이야기를 품고 있다. 지금도 어딘가에 있을 노든과 어린 펭귄에게, 허락된다면 모든 인간을 대신해 용서를 구하고 싶다. 미안합니다.(김지은·교보문고 MD) 

  어두운 긴 밤을 지나고 있는 것 같은 요즘, 코뿔소와 아기 펭귄, 어울리지 않는 두 동물의 여행은 어둠을 헤쳐 나가는 용기를 북돋워 준다. 코로나로 앞날이 아득해 보이고 희망을 갖기 어려운 현실이지만, 삶의 아픔 속에서도 웅크리지 않는 주인공처럼 꿈을 향해 천천히 나아가 본다.(김수연·YES24 MD) 

오시는 길 :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 66-1 한라빌딩 205호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전화 : 02-389-7057 · www.epicurus.kr)

맵_에피쿠로스.jpg

   전철 : 3호선 경복궁역 하차 → 7번 출구 → 사직터널 방향 600미터(도보 10분)
   버스 정류장 : 사직단(ID: 01-113), 사직단(ID: 01-128)
   주차 시설이 없습니다. 대중교통을 이용해 주십시오.













  1. 06
    Oct 2021
    15:21

    [초대] 10월 왈책 독서토론 『체 게바라 평전』

    □ 독서토론 요강 ○ 토론명 : 왈책 10월 독서토론 『체 게바라 평전』 ○ 대상 도서 : 『체 게바라 평전』(장 코르미에·실천문학사·2005년·원제 : Che Guevara, 2002년) ○ 일시 : 2021년 10월 21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30분 ○ 장소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
    Category공지사항 By정현 Reply0 Views83 file
    Read More
  2. 21
    Aug 2021
    18:03

    [후기] 8월 왈책 독서토론 "자본주의는 왜 멈추는가?"

    자본주의는 왜 멈추는가? – 자본론으로 21세기 경제를 해설하다 저자는 이 책에서 현재 한국에서 나타나는 자본주의 16개 문제를 논했습니다. 왈책에서는 이 중에 노동가치론과 기계의 미래, 대안적 생산 조직,  임금 격차,  노동과 자본의 공멸에 대...
    Category모임후기 By유재철 Reply0 Views297
    Read More
  3. 24
    Jul 2021
    04:13

    [완료] 8월 왈책 독서토론 『자본주의는 왜 멈추는가?』

    □ 독서토론 요강 ○ 토론명 : 왈책 8월 독서토론 『자본주의는 왜 멈추는가?』 ○ 대상 도서 : 『자본주의는 왜 멈추는가? - 자본론으로 21세기 경제를 해설하다』 (한지원·한빛비즈·2021년) ○ 일시 : 2021년 8월 19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30분 ○ 장소 : ...
    Category공지사항 By이우 Reply0 Views571 file
    Read More
  4. 17
    Apr 2021
    23:12

    [완료] 왈책 5월 독서토론 : 『긴긴밤』(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 독서토론 요강 ○ 토론명 : 왈책 5월 독서토론 『긴긴밤』 ○ 대상 도서 : 『긴긴밤』 (제2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루리·문학동네·2021년) ○ 일시 : 2021년 5월 20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30분 ○ 장소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www.epic...
    Category공지사항 By이우 Reply0 Views1030 file
    Read More
  5. 30
    Jan 2021
    20:51

    [완료] 왈책 2월 독서토론 : 『무엇이든 가능하다』

    □ 독서토론 요강 ○ 토론명 : 왈책 2월 독서토론 : 『무엇이든 가능하다』 ○ 대상 도서 : 『무엇이든 가능하다』(엘리자베스 스트라우트·문학동네·2019년·원제 : Anything Is Possible, 2017년) ○ 일시 : 2021년 2월 18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30분 ○ 장소...
    Category공지사항 By이우 Reply0 Views1188 file
    Read More
  6. 23
    Dec 2020
    07:04

    [완료] 왈책 1월 독서토론 : 『요한, 씨돌, 용현』

    □ 독서토론 요강 ○ 토론명 : 왈책 1월 독서토론 『요한, 씨돌, 용현』 ○ 대상 도서 : 『요한, 씨돌, 용현 - 어디에나 있었고 어디에도 없었던』 (SBS 스페셜 제작팀,이큰별,이승미 · 가나출판사 ·2020년) ○ 일시 : 2021년 1월 14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
    Category공지사항 By이우 Reply0 Views1662 file
    Read More
  7. 09
    Dec 2020
    00:17

    [완료] 왈책 12월 : 운영회의 및 송년회(비대면 진행)

    ↑ 2020년 왈책 토론 대상 도서 · 영화 □ 모임 요강 ○ 모임명 : 왈책 운영회의 및 송년회 ○ 일시 : 2020년 12월 10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30분 ○ 안건 : 2021년 왈책 운영 방안 ○ 방법 : Zoom을 통한 비대면 진행 □ 안건 : 2021년 왈책 운영 방안 ○ 지...
    Category공지사항 By이우 Reply0 Views1425 file
    Read More
  8. 13
    Oct 2020
    10:57

    [완료] 왈책 11월 독서토론 『책, 이게 뭐라고』

    □ 독서토론 요강 ○ 토론명 : 왈책 11월 독서토론 『책, 이게 뭐라고』 ○ 대상 도서 : 『책, 이게 뭐라고』(장강명 · 아르테 · 2020년) ○ 일시 : 2020년 11월 12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30분 ○ 장소 : 인문학공동체 에피쿠로스(www.epicurus.kr) 사직...
    Category공지사항 By이우 Reply0 Views1467 file
    Read More
  9. 17
    Sep 2020
    02:35

    [완료] 왈책 10월 독서토론 『2020년 제11회 젊은작가상 수상작품집』

    □ 독서토론 요강 ○ 토론명 : 왈책 10월 독서토론 『2020년 제11회 젊은작가상 수상작품집』 ○ 대상 도서 : 『2020년 제11회 젊은작가상 수상작품집』(강화길 외 · 문학동네 · 2020년) ○ 일시 : 2020년 10월 8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30분 ○ 장소 : 인문학공...
    Category공지사항 By이우 Reply0 Views1680 file
    Read More
  10. 17
    Sep 2020
    01:56

    [화보] 왈책 9월 독서토론 『코로나 이후의 세계』(비대면 토론)

    ○ 토론명 : 왈책 9월 독서토론 『코로나 이후의 세계』 ○ 대상 도서 : 『코로나 이후의 세계』(제이슨 솅커 · 미디어숲 · 2020년 · 원제 : The Future After COVID) ○ 일시 : 2020년 9월 10일(목) 오후 7시 30분~10시 30분 ○ 방법 : 비대면 토론 ...
    Category모임후기 By이우 Reply0 Views1506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 2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위로